미나미노, 안 어울렸던 리버풀 유니폼 벗는다… 모나코로 이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2일(한국시각) 일본인 미드필더 미나미노 다쿠미(리버풀)가 프랑스 리그1 AS 모나코로 이적할 것으로 예상된다. 사진은 올시즌 리버풀에서 뛴 미나미노 다쿠미. /사진=로이터
일본 대표팀 미드필더 미나미노 다쿠미가 리버풀을 떠나 프랑스 리그앙 AS모나코로 이적할 전망이다.

영국 매체 스카이스포츠는 22일(한국시각) 미나미노가 모나코로 이적하는 것에 동의했다고 보도했다. 이적료는 1290만파운드(약 204억원)로 추후 옵션에 따라 260만파운드(약 41억원)를 더해 최대 1550만파운드(245억원) 규모로 알려졌다.

미나미노는 올시즌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과 리그컵(카라바오컵)에서 9경기에 출전해 7골을 넣었다. 리버풀이 두 대회에서 우승하는데 기여했다. 하지만 다음 시즌 더 많은 경기를 뛰기는 어렵다는 판단을 내린 것으로 보인다.

오스트리아 레드불 잘츠부르크에서 뛰다가 지난 2020년 리버풀로 이적한 미나미노는 제대로 자리를 잡지 못했다. 지난해에는 사우스햄튼으로 임대를 떠나기도 했다.

미나미노는 2021-22시즌이 끝나고 울버햄튼, 풀럼 등 많은 구단으로부터 이적 제의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빈재욱
빈재욱 [email protected]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8:05 12/08
  • 금 : 2014.50하락 31.9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