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정신 아니야"… '강수지♥' 김국진, 분노한 이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방송인 김국진이 이대호와 방송인 김준현의 먹부림에 정신을 못 차렸다. /사진=JTBC 방송캡처
방송인 김국진이 멤버들의 엄청난 먹방에 고통을 호소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JTBC '세계관 충돌 먹방-먹자GO'(이하 '먹자GO')에서는 BTS가 방문했다는 냉동 삼겹살 맛집을 방문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국진은 "삼겹살 먹으러 가긴 간다. 1년에 한 번 정도"라며 냉동 삼겹살 식당은 가본 적 없다고 말했다. 냉동 삼겹살 식당에 도착한 이대호는 한 번에 10인분을 시켜 놀라움을 자아냈다. 뒤이어 먹음직스러운 고기와 밑반찬이 도착해 군침을 자극했다.

김태원과 김국진이 처음으로 동반 GO를 선택해 환호를 불러왔다. 덕분에 2GO를 달성했다. 김국진은 "오는데 수지가 전화가 왔다. 많이 먹으라고 하더라. 내가 많이 먹어야 미대남이 많이 먹는다고 하더라"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냉동 삼겹살을 보더니 "이거 먹음직스러운데?"라며 아내 강수지 말에 식욕이 돋워진 모습을 보여 웃음을 안겼다. 본격적인 먹방을 시작한 멤버들은 감탄을 금치 못했다. 김국진은 "목살에 대해서 음식 이야기를 하면서 먹는 게 특이하다"며 "일반 삼겹살이랑 다르다"며 냉동 삼겹살 맛에 만족감을 드러냈다.

김국진의 중재에도 멤버들의 추가 주문은 끝나지 않았다. 김준현은 "많이 먹고 싶은 마음은 없지만, 볶음밥에 들어갈 고기를 최적의 상태로 만들려면 지금 더 시켜야 한다는 의견에 동의한다"고 어필했다. 김국진은 "먹어라. 다 먹어라"라며 큰 소리로 사장님을 호출했다. 김국진은 "해 뜰 때 먹기 시작했는데 밤이 됐다는 사실만 알고 먹어라"라며 "미친X들이다. 제정신이 아니다"며 고개를 저었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디지털뉴스룸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72%
  • 28%
  • 코스피 : 2495.38상승 1.118:05 12/06
  • 코스닥 : 819.54상승 6.1618:05 12/06
  • 원달러 : 1313.10상승 1.918:05 12/06
  • 두바이유 : 78.53상승 0.518:05 12/06
  • 금 : 2036.30하락 5.918:05 12/06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