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 미국 공항에 2시간 동안 갇혔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방송인 전현무가 과거 공항에 갇혔던 일화를 털어놨다. /사진=JTBC 제공
전현무가 공항에 갇혔던 과거 사연을 공개했다.

지난 9일 방송된 JTBC 예능 '톡파원 25시'에서는 '세계의 랜드마크' 특집으로 미국 자유의 여신상을 방문했다. 이날 방송에서 미국 톡파원이 이민자들의 청문회가 열리는 장소를 방문하자 MC 전현무는 "미국 공항 옆에도 저런 거 있다"며 "많이 끌려가 봤다"고 언급했다. 이에 MC 양세찬은 의아해하면서 "왜요? 영어 좀 하잖아요"라고 전현무에게 물었다.

그러자 전현무는 "영어를 하는 게 아니라 못하는 게 낫다"며 "오히려 영어 못하는 친구들은 '투어 투어 오케이' 한다. (공항직원한테) 촬영하러 왔다고 그러니까 2시간 동안 끌려가있었다"고 털어놨다. 톡파원은 청문회장을 나와 분리의 계단 앞에 섰고 "사람들이 심사를 맡은 뒤에 그 결과에 따라 이 세 개의 문 중 하나를 열고 계단을 내려갔다더라"며 "오른쪽 문은 철도역으로, 왼쪽 문은 페리를 탈 수 있는 항구로"라고 설명했다.

이어 "가운데 계단은 이곳에 구금될 신세에 놓인 사람들이 내려왔던 계단이라고 한다"고 말했고 MC 이찬원은 "부푼 아메리칸 드림을 꾸고 왔는데 다들 품고 왔는데 좌절되는 거잖나"라고 안타까워했다. 김숙은 "사실 지금도 마찬가지 아니냐"고 물었고 전현무는 "내가 가운데 방에 있었던 거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디지털뉴스룸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5.38상승 1.118:05 12/06
  • 코스닥 : 819.54상승 6.1618:05 12/06
  • 원달러 : 1313.10상승 1.918:05 12/06
  • 두바이유 : 78.53상승 0.518:05 12/06
  • 금 : 2036.30하락 5.918:05 12/06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