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동탄2신도시 관통 '동탄터널' 서울방향 개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부고속도로 지하차도 내부. /사진=LH 제공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동탄2 신도시를 관통하는 경부동탄터널(서울방향)이 오는 24일 오전 5시부터 개통해 우회도로로 교통 전환된다고 22일 밝혔다.

동탄터널은 동탄2 신도시 경부고속도로 직선화 사업 일환이다. 경부고속도로 직선화 사업은 동탄 JCT에서 기흥동탄 IC에 이르는 총 4.7㎞의 곡선구간을 직선과 일부 지하화하는 공사다. 이번 교통전환 구간에는 동서로 분리된 동탄2 신도시를 연결하고 상부공간을 활용할 수 있도록 지하화한 경부동탄터널(서울방향) 1.2㎞구간이 포함돼 있다.

경부동탄터널은 국내 최초 지하차도 고속도로이자 최대 광폭인 10차로 54m의 규모로 최고의 방재시설과 내화설비를 갖췄다. 화재 발생 시 연기와 유독가스 집중 배출을 위해 배연댐퍼, 제트팬 등이 배치됐다. 화재를 즉시 진압할 수 있도록 방재1등급 시설인 물분무 설비가 전 구간에 걸쳐 5m마다 설치돼 있다. 화재 시 구조물 보호를 위해 최대 1350℃까지 견딜 수 있는 내화보드도 적용했다.

LH는 이번 사업을 통해 경부고속도로로 동탄2 신도시가 동·서로 구분되면서 발생한 교통체증과 주민불편을 대폭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존에 주민들은 동탄2 신도시 동·서를 이동할 때 경부횡단지하차도 4개소(북측 2개, 남측 2개)를 이용함에 따라 차량 정체현상이 잦았으나 직선화 사업으로 중앙 측에 경부상부도로 6개소가 추가 개통되면 교통 여건이 개선될 것으로 예상된다. 지상에 있던 경부고속도로를 지하화하면서 생긴 공간에는 동탄2 신도시 랜드마크 공원이 조성된다.

LH는 올해 말 경부고속도로 직선화 공사를 완료하고 추가 개소되는 6개의 동탄2 신도시 동서횡단도로를 순차적으로 개통한다는 계획이다. 6개의 동서횡단도로 중 교통량이 많을 것으로 예상되는 주간선도로 공사를 우선 시행해 2024년 상반기까지 개통하고 나머지 보조간선도로 등은 순차적으로 개통할 예정이다.

동탄2신도시 랜드마크 공원으로 조성되는 '화성동탄2지구 경부직선화 상부공원 조경공사'는 오는 4월 시공책임형 CM 방식으로 발주할 예정이다. CM은 시공사를 설계단계부터 선정·참여시켜 시공사의 책임하에 약정된 공사비 내에서 공사를 시행하는 것을 의미한다.

LH 관계자는 "경부고속도로 직선화 사업을 기존 일정대로 추진해 동탄2신도시 교통 불편 문제를 줄이고 랜드마크 공원을 조속히 조성해 지역주민들의 생활편의성을 높이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유진
신유진 yujinS@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신유진 기자입니다. 유익한 기사를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96.79상승 27.6214:15 06/02
  • 코스닥 : 868.01상승 4.2314:15 06/02
  • 원달러 : 1306.80하락 14.814:15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4:15 06/02
  • 금 : 1995.50상승 13.414:15 06/02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페라리 세계를 한눈에…'우니베르소 페라리' 국내 첫문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