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 운전이라 몰랐다"… '영앤리치' 정동원, 이미지 어쩌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정동원(16)이 자동차 전용도로에서 오토바이를 몰다 적발됐다. 사진은 지난해 7월 경기 부천시 중동 부천시청 잔디광장에서 열린 '제26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 개막식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한 가수 정동원. /사진=장동규 기자
'미스터트롯' 출신 가수 정동원(16)이 서울 동부간선도로에서 오토바이를 몰다 경찰에 적발됐다.

동대문경찰서 측은 지난 23일 오전 서울 성동구의 군자교 인근에서 가수 정동원을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통행 등의 금지)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자동차 전용도로에서 오토바이가 주행하고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해 현장에서 정동원을 적발했다.

도로교통법에 따르면 자동차 외 이륜차 등이 고속도로 또는 자동차전용도로를 통행한 경우 30만원 이하의 벌금이나 구류에 처한다. 미성년자인 정동원은 현재 귀가 조치됐고 추후 보호자가 동석한 상태에서 조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정동원의 소속사 쇼플레이엔터테인먼트는 "정동원이 이날 자정 동부간선도로에서 자동차 전용도로를 오토바이로 오진입해 교통법규를 위반했다"며 "이에 현장에서 본인이 교통법규를 위반했음을 인정하고 적법한 절차에 따랐다"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또 "오토바이 첫 운전으로 자동차 전용도로를 인지하지 못하고 위반했던 점 깊이 반성하고 있다"며 "정동원도 깊이 반성하고 있으며 같은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소속사에서도 주의를 기울일 것이며 심려를 끼쳐드린 점에 대해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덧붙였다.

정동원은 2007년 3월 19일 생으로 지난 21일 원동기 운전면허를 취득한 것으로 알려졌다. 원동기 면허는 만 16세 이상 응시할 수 있다. 정동원은 서울 강남구 청담동에 위치한 한강 뷰 아파트에서 자취하는 모습, 명품 시계를 차고 등교하는 모습 등을 공개하며 연예계 대표 '영앤리치' 중 하나가 됐다.

정동원은 서울공연예술고등학교 입학식 당시 소속사에서 '왕자님' 호칭을 금지할 정도로 폭발적인 관심을 받았다. 그의 교통법규 위반 소식에 팬들은 사회적으로 영향력이 있는 인물인 만큼 학생 신분으로 더 신중했어야 한다는 의견이 내놓고 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7%
  • 33%
  • 코스피 : 2577.12하락 8.418:05 05/31
  • 코스닥 : 856.94상승 5.4418:05 05/31
  • 원달러 : 1327.20상승 2.318:05 05/31
  • 두바이유 : 74.95하락 1.2818:05 05/31
  • 금 : 1982.10상승 518:05 05/31
  • [머니S포토] 김주현 "금융중심지 육성위해 규제·제도 과감히 정비"
  • [머니S포토] 2023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
  • [머니S포토] 유국희 단장, 후쿠시마 시찰단 주요 활동 결과 발표
  • [머니S포토] 과기부 이종호, 차세대 네트워크 도약 '6G포럼' 출범, 참석
  • [머니S포토] 김주현 "금융중심지 육성위해 규제·제도 과감히 정비"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