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키치 더블더블' NBA 서부 1위 덴버, 동부 1위 밀워키 제압

129-106 완승…이번 시즌 3번째 50승 고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NBA 덴버가 밀워키를 꺾고 3연승을 달렸다.ⓒ 로이터=뉴스1
NBA 덴버가 밀워키를 꺾고 3연승을 달렸다.ⓒ 로이터=뉴스1


(서울=뉴스1) 서장원 기자 = 미국프로농구(NBA) 동부 콘퍼런스 1위 밀워키 벅스와 서부 콘퍼런스 1위 덴버 너기츠의 맞대결에서 덴버가 웃었다.

덴버는 26일(한국시간) 미국 콜로라도주 덴버 펩시 센터에서 열린 2022-23 NBA 정규시즌 밀워키 벅스와의 경기에서 129-106으로 승리했다.

이번 시즌 3번째로 50승(24패) 고지에 오른 덴버는 리그 3연승으로 서부 1위 자리를 공고히 했다. 밀워키(53승21패)는 연승 행진이 끊기면서 동부 2위 보스턴 셀틱스와 격차가 2경기로 줄었다.

덴버는 에이스 니콜라 요키치가 31점 6리바운드 11어시스트로 승리를 이끌었고 자말 머레이가 26점 9어시스트, 마이클 포터 주니어가 19점 7리바운드로 힘을 보탰다.

밀워키는 야니스 아데토쿤보가 31점 9리바운드로 활약했지만 동료들의 저조한 득점 지원으로 무릎을 꿇었다.

양 팀은 전반 내내 치열한 공방전을 펼쳤다. 이번 시즌 최우수선수(MVP)를 놓고 경합 중인 요키치와 아데토쿤보는 초반부터 득점력을 뽐내며 소속팀의 공격을 주도했다. 어느 한쪽이 밀리지 않고 팽팽한 시소게임이 이어진 가운데 밀워키가 66-63으로 근소하게 앞선 채 전반을 마쳤다.

하지만 3쿼터 들어 덴버가 치고 나갔는데 그 중심에 요키치가 있었다. 시작부터 골밑 득점으로 기세를 올린 요키치는 동료들과 연계 플레이에 이어 직접 3점슛까지 꽂아넣으며 밀워키 진영을 공략했다. 기세를 올린 덴버는 97-85로 리드를 잡고 3쿼터를 끝냈다.

4쿼터도 덴버의 흐름 속에 진행됐다. 덴버는 교체 투입된 제프 그린, 브루스 브라운까지 자기 몫을 하며 격차를 더욱 벌렸고 승리를 챙겼다. 밀워키는 3쿼터 역전을 허용한 이후 덴버의 공세에 힘을 쓰지 못했다.

◇ NBA 전적(26일)

애틀랜타 143-130 인디애나

브루클린 129-100 마이애미

덴버 129-106 밀워키

피닉스 125-105 필라델피아

새크라멘토 121-113 유타

뉴올리언스 131-110 LA 클리퍼스



 

  • 0%
  • 0%
  • 코스피 : 2601.36상승 32.1923:59 06/02
  • 코스닥 : 868.06상승 4.2823:59 06/02
  • 원달러 : 1305.70하락 15.923:59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23:59 06/02
  • 금 : 1969.60하락 25.923:59 06/02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