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서지원 27년 만에 AI로 부활… 유족 "노래 다시 들어 눈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AI(인공지능) 기술을 통해 27년만에 고(故) 서지원의 새 노래 '기다린 날도 지워질 날도'가 오는 27일 낮 12시 발표된다. '리버스 오브 서지원' 재킷. /사진=뉴시스(옴니버스 제공)
고(故) 서지원(본명 박병철)의 신곡이 27년 만에 발표되는 가운데 유족도 환영의 뜻을 밝혔다.

26일 뉴시스에 따르면 서지원 유족 측은 음반 제작사 옴니뮤직을 통해 "27년 만에 우리 병철이 목소리로 부른 노래를 다시 듣게 되니 감회가 새로워 눈물이 난다"라고 전했다.

AI(인공지능) 기술을 통해 27년만에 서지원의 새 노래 '기다린 날도 지워질 날도'가 오는 27일 낮 12시 발표된다.

27년 만에 발표되는 서지원 신곡 '기다린 날도 지워질 날도'는 AI을 활용한 목소리 복원 기술을 통해 서지원의 목소리를 재탄생시켰다. '기다린 날도 지워질 날도' 첫 소절은 실제 서지원이 생전에 불렀던 육성 그대로를 노래에 담아냈다.

한편 1994년 데뷔해 '내 눈물 모아' '또 다른 시작' '아이 미스 유' 등의 곡으로 인기를 끌었던 서지원은 1996년 1월1일 세상을 떠났다.


 

  • 33%
  • 67%
  • 코스피 : 2615.41상승 14.0523:59 06/05
  • 코스닥 : 870.28상승 2.2223:59 06/05
  • 원달러 : 1308.10상승 2.423:59 06/05
  • 두바이유 : 74.31하락 2.123:59 06/05
  • 금 : 1981.50상승 7.223:59 06/05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