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당정 협의 강화 지시… 국민여론 반영 나서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석열 대통령이 법률안과 예산안을 수반하지 않는 정책까지 당정 간에 긴밀하게 협의할 것을 지시했다. 사진은 지난 21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는 윤 대통령. /사진=대통령실 제공
윤석열 대통령이 당정 협의를 강화할 것을 내각에 지시했다.

이도운 대통령실 대변인은 27일 서면 브리핑을 통해 "윤 대통령이 '법률안과 예산안을 수반하지 않는 정책도 모두 당정 간에 긴밀하게 협의하라'며 '그 과정에서 국민 여론이 충분히 반영되도록 하라'라고 지시했다"고 밝혔다.

이 같은 지시는 최근 주요 정책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혼선이 제기된 것을 예방하기 위함으로 풀이된다. 국민의힘에서 박대출 신임 정책위의장이 임명된 만큼 국정 과제나 각종 현안에 관한 당정 협의가 더 긴밀해질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최근 근로시간 개편안이 '주 69시간제' 논란으로 번지거나 30세 이전에 자녀를 3명 이상 낳을 경우 남성의 병역을 면제하는 안을 검토한다는 윤석열 정부의 저출산 대책이 뭇매를 맞는 등 비판적 여론이 커진 바 있다.


 

서진주
서진주 jinju316@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서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90.32상승 21.1511:18 06/02
  • 코스닥 : 866.27상승 2.4911:18 06/02
  • 원달러 : 1310.60하락 1111:18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1:18 06/02
  • 금 : 1995.50상승 13.411:18 06/02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페라리 세계를 한눈에…'우니베르소 페라리' 국내 첫문
  • [머니S포토] 2023년 BOK 국제컨퍼런스, 대화 나누는 이창용 한은 총재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