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제약회사 직원, 스파이 혐의로 중국서 체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중국 수도 베이징에서 체포된 일본 제약회사 직원이 스파이 혐의를 받는다고 마오닝 중국 외교부 대변인이 27일 밝혔다. 사진은 마 대변인. /사진=로이터
중국에서 체포된 일본 제약회사 직원이 스파이 혐의를 받고 있다고 중국 정부가 밝혔다.

27일(이하 현지시각) 중국 매체 환구시보 영문판 글로벌타임스에 따르면 마오닝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일본 제약회사 아스텔라스 직원이 스파이 혐의를 받는다"며 "이 같은 사실을 주중 일본 대사관에 통보했다"고 밝혔다. 마 대변인은 이어 "중국 정부는 법에 따라 사건을 처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일본 교도통신에 따르면 아스텔라스의 남성 직원은 이달 초 중국 수도 베이징에서 구속됐다. 아스텔라스 제약은 지난 26일 "구속된 일본인 남성은 자사 직원"이라며 "해당 남성이 구속된 경위나 직함, 연령 등에 대해서는 공표할 수 없다"고 발표했다.

중국에서는 지난달에도 스파이 활동을 한 혐의로 체포된 일본 남성이 징역 12년을 선고받았다. 중국 정부는 지난 2014년 11월부터 시행된 반 스파이법으로 스파이 행위 등이 의심되는 일본인을 최소 16명 구속했다. 이들 가운데 8명은 석방됐거나 형기를 마쳐 일본으로 귀국했다.


 

김태욱
김태욱 taewook9703@mt.co.kr

김태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4.94상승 24.0912:22 06/09
  • 코스닥 : 884.93상승 8.812:22 06/09
  • 원달러 : 1295.40하락 8.312:22 06/09
  • 두바이유 : 76.16상승 0.9412:22 06/09
  • 금 : 1978.60상승 20.212:22 06/09
  • [머니S포토] '챗GPT 아버지' 샘 알트만, 중기부 이영·스타트업 만나…
  • [머니S포토] 'U-20 월드컵 4강전 아쉬운 패배'
  • [머니S포토] 온오프라인 혜택을 하나로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
  • [머니S포토] 추경호 "하반기 갈수록 경기 나아질 것 전망 지배적"
  • [머니S포토] '챗GPT 아버지' 샘 알트만, 중기부 이영·스타트업 만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