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잔 콜린스 연은 총재 “0.25%p 추가 금리인상 지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수잔 콜린스 보스턴 연은 총재 ⓒ 로이터=뉴스1 ⓒ News1 박형기 기자
수잔 콜린스 보스턴 연은 총재 ⓒ 로이터=뉴스1 ⓒ News1 박형기 기자


(서울=뉴스1) 박형기 기자 = 수잔 콜린스 보스턴 연은 총재가 30일(현지시간) 추가로 0.25%포인트의 금리인상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그는 이날 전미경제협회(NABE) 연설에서 “최근 은행 혼란의 여파가 지속되고 있지만 인플레이션 압력이 아직도 광범위하다"며 "추가로 0.25%포인트의 금리인상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그는 "많은 연준 관료들이 0.25%포인트 금리인상이 적절한 수준이라고 보고 있다"고 덧붙였다.

현재 미국의 기준금리는 4.75%~5.0% 범위다. 3월 공개시장위원회(FOMC) 회의에서 발표된 점도표(금리인상 예측표)에 따르면 연말 미국의 기준금리는 5.0%~5.25% 범위다. 앞으로 한차례 더 0.25%포인트의 금리인상이 단행될 것이란 얘기다.



 

  • 0%
  • 0%
  • 코스피 : 2594.25상승 25.0813:07 06/02
  • 코스닥 : 867.36상승 3.5813:07 06/02
  • 원달러 : 1307.00하락 14.613:07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3:07 06/02
  • 금 : 1995.50상승 13.413:07 06/02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페라리 세계를 한눈에…'우니베르소 페라리' 국내 첫문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