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담비 바람 피면?… ♥이규혁 "선처 없이 바로 이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규혁과 손담비가 배우자의 '바람'에 대해 이야기했다. /사진='담비손' 유튜브 캡처
전 스피드스케이팅선수 이규혁이 손담비를 향한 넘치는 사랑을 드러냈다.

지난 30일 유튜브 채널 '담비손'에는 '토요일밤에 치명적인 술게임 2편'(with 카린지)이 공개됐다. 영상에는 지난 1편에 이어 손담비와 같이 '동백꽃 필 무렵'을 촬영한 모델이자 배우 지이수와 평창동계올림픽에서 1000m 동메달을 한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김태윤과의 밸런스 게임을 진행했다.

'한 달 사귄 기준, 내 몸에 애인 얼굴 타투하기vs애인과 혼인신고하기'에서 이규혁을 빼고 모두가 '혼인신고'를 택했다. 이규혁은 "다들 타투를 한다고?"라고 의아해 하며 "혼인신고는 결혼이야. 한 달 사귀었는데 혼인신고를 한다고?"라고 말했다.

이에 손담비는 "취소하면 되잖아"라며, "타투가 더 싫어"라고 했다. 지이수도 "한달만에 운명적인 사랑을 만난 것일 수도 있잖아"라고 하자, 손담비는 "오빠랑 나처럼"이라며 "오빠도 나한테 일주일 만에 프로포즈 했잖아"라고 말해 결국 이규혁은 벌주를 마시게 됐다.

손담비는 바람피는 주제의 밸런스게임을 하며, "우리가 장난이 좀 짓궂다"면서 "오빠 만약에 누구랑 바람이 나면 오빠는 어떻게 생각해? 라고 물었더니 바로 '이혼이지'라고 했다. 선처도 없다한다. 매달리고 한 번만 봐달라고 해도 안 된데"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난 한 번은 봐줄 수 있어"라고 하자 이규혁은 "땡큐"라고 답해 웃음을 안겼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7%
  • 33%
  • 코스피 : 2594.19상승 25.0213:59 06/02
  • 코스닥 : 867.26상승 3.4813:59 06/02
  • 원달러 : 1307.10하락 14.513:59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3:59 06/02
  • 금 : 1995.50상승 13.413:59 06/02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페라리 세계를 한눈에…'우니베르소 페라리' 국내 첫문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