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하다하다 주차거지까지"… 정산한 차량 앞으로 '쏙'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료 주차장에서 차단기가 열린 사이 주차비를 정산하지 않고 나간 얌체 운전자가 누리꾼의 분노를 유발했다. /사진=유튜브 '한문철 TV'
꼼수를 써서 주차비를 결제하지 않은 운전자의 행동이 온라인상에서 논란을 일으켰다.

지난달 28일 유튜브 채널 한문철TV에 올라온 '주차비 결제하고 나가려는 순간 얌체차가 먼저 나가버려서 못 나갔어요'라는 제목의 영상이 최근 여러 커뮤니티에서 화제를 모았다.

해당 영상에는 지난달 18일 오후 4시쯤 서울 송파나루공원 동호 공영주차장에서 벌어진 상황이 담겼다.
주차비를 결제했음에도 끼어든 차량 때문에 못 나간 제보자의 영상이 화제를 모았다. /영상=한문철 TV
주차비를 결제했음에도 끼어든 차량 때문에 못 나간 제보자의 영상이 화제를 모았다. /영상=한문철 TV
영상을 제보한 A씨는 당시 주차장에서 주치바를 결제하고 나가려던 참이었다고 설명했다. 그때 갑자기 차 한 대가 다가와 자연스럽게 A씨 차량 앞으로 끼어들었다.

끼어든 차량은 A씨가 주차비 정산을 마쳐 차단기가 올라가자 그대로 주차장을 빠져나갔다. A씨도 뒤따라 나가려고 했지만 차단기가 내려오면서 길이 막히고 말았다. A씨는 호출 버튼을 눌러 주차장 측에 상황을 설명한 뒤에야 나갈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A씨는 "타이밍이나 대담함을 볼 때 한두 번 해본 솜씨가 아닌 것 같다"며 "다행히 다른 피해는 없었지만 저런 얌체같은 차주들이 너무 원망스럽다"고 토로했다.

이에 한문철 변호사는 "별의별 얌체 차가 다 있다"며 "이 영상을 보거든 다음부터는 절대 그러지 말라"고 지적했다.

해당 영상을 접한 누리꾼은 "저러다 큰 사고라도 나면 어쩌나" "진짜 한두 번 해본 솜씨가 아니네" "저런 애들은 벌금을 세게 때려야 다신 안 그런다" "하다 하다 이제 주차거지까지 등장했네" "내가 제보자였으면 화나서 내렸을듯" "왜 저러고 사는걸까" "주차비 몇푼 한다고 양심을 팔아 먹냐" 등의 반응을 보였다.


 

  • 0%
  • 0%
  • 코스피 : 2601.36상승 32.1918:05 06/02
  • 코스닥 : 868.06상승 4.2818:05 06/02
  • 원달러 : 1305.70하락 15.918:05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8:05 06/02
  • 금 : 1969.60하락 25.918:05 06/02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