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국 "다 그만두고 미국서 살고 싶다"… 정신과 상담서 충격 고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김종국이 정신과 상담을 받으며 "당장이라도 다 그만두고 싶다"고 말해 주목된다. 사진은 가수 김종국. /사진=뉴스1(CJ ENM 제공)
가수 겸 방송인 이상민·김종국이 정신과 상담을 받는다.

16일 방송 예정인 SBS '미운 오리 새끼'에는 이상민과 김종국이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양재진·양재웅 형제를 만나 상담받는 모습이 담긴다.

김종국은 이날 방송을 통해 평소 운동 강박 외에 또 다른 '강박 면모'를 보여준다. 이를 본 '강박의 아이콘' 서장훈은 "나는 저런 강박은 없다"고 말하며 선을 그어 웃음을 자아냈다. 김종국이 여러 강박을 가지게 된 원인도 밝혀져 모두를 충격에 빠뜨렸다는 후문이다.

양재진은 정신과의 고전적 질문이라며 "어머니와 와이프가 물에 빠지면 누구를 구할 것인가"고 묻자 김종국은 당혹해 한다.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김종국의 어머니도 덩달하 긴장하는 모습이다.

김종국은 상담 과정에서 "당장이라도 다 그만두고 미국에 가서 살고 싶다"고 털어놓기도 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상민은 "빚 정리가 된다는 걸 알고 나니 올해가 감정적으로 제일 힘들다"며 빚 청산 이후 목표 상실에서 오는 허무함을 고백하기도 했다.


 

김동욱
김동욱 ase846@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 1부 재계팀 김동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40%
  • 60%
  • 코스피 : 2558.81상승 4.1218:25 05/26
  • 코스닥 : 843.23하락 4.4918:25 05/26
  • 원달러 : 1324.50하락 1.518:25 05/26
  • 두바이유 : 75.33하락 1.3918:25 05/26
  • 금 : 1944.30상승 0.618:25 05/26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 [머니S포토] 민주당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투기는 방사능 테러다!'
  • [머니S포토] 김웅 부총재보 "올해 중반까지 국내 물가상승률 둔화"
  • [머니S포토] '경제개발 60주년 컨퍼런스' 추경호 부총리, 역대 경제사령탑 에스코트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