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정국·스키즈·뉴진스·블랙핑크…'2023 BBMAs' K팝 휩쓸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걸그룹 뉴진스가 톱 글로벌 K팝 아티스트를 수상했다. /사진=빌보드뮤직어워드 제공
올해 K팝이 미국 메인차트인 빌보드 '핫100'에서 큰 영향력을 보였다.

'2023 빌보드 뮤직 어워드'('2023 BBMAs')는 20일(한국시각) 오전 10시 미국 라스베이거르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에서 개최됐다. 올해는 비대면 시상식으로 진행됐다.

방탄소년단의 정국이 '톱 글로벌 K팝 송'을 수상했다. /사진=빌보드뮤직어워드 제공
'빌보드 뮤직 어워드'는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 '그래미 어워즈'와 함께 미국 3대 음악 시상식으로 꼽힌다. 지난 12개월간 앨범 및 디지털 노래 판매, 라디오 방송 등 빌보드 차트에서의 성과를 바탕으로 수상자를 가린다.

올해 신설된 K팝 부문에서는 방탄소년단 정국, 블랙핑크, 스트레이키즈, 뉴진스가 호명됐다. 방탄소년단의 정국은 '세븐'(SEVEN)으로 피프티 피프티의 '큐피드'(CUPID), 지민의 '라이크 크레이지'(Like Crazy), 뉴진스의 '디토'(Ditto)와 'OMG'를 제치고 '톱 글로벌 K팝 송'을 수상했다. 이에 정국은 "아미(공식 팬덤명)가 없었다면 이 곡은 의미를 가지지 못했을 거다"라며 "모두가 이 트랙을 즐길 수 있기를 바란다, 모두와 좋은 음악을 공유할 수 있어 기쁘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스트레이키즈는 정규 3집 '파이브스타'(5-STAR)로 '톱 K팝 앨범'을 수상했다. /사진=빌보드뮤직어워드 제
이어 '톱 K팝 아티스트' 트로피의 주인은 뉴진스가 됐다. 함께 오른 후보에는 방탄소년단 지민, 스트레이키즈, 투모로우바이투게더, 트와이스가 있다. 뉴진스는 수상 후 "우리는 항상 서로에게 영감을 주고 믿음을 주고 우정을 쌓고 있다"라며 "이게 없으면 우리는 뉴진스가 될 수 없다고 생각한다, 팬 여러분께 우리가 얼마나 감사한지 말로 할 수 없지만 여러분이 주신 만큼 행복을 주겠다"라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스트레이키즈는 정규 3집 '파이브스타'(5-STAR)로 '톱 K팝 앨범'을 수상했다. 트로피를 받은 스트레이키즈는 "이 좋은 선물을 준 빌보드와 팬 스테이(공식 팬덤명)에게 감사하다"라며 "스테이 덕분에 이렇게 말도 안 되게 값진 상을 받게 됐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블랙핑크는 방탄소년단 슈가, 트와이스가 함께 후보로 올라가 있던 '톱 K팝 투어' 부문에서 호명됐다.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이외에도 블랙핑크는 방탄소년단 슈가, 트와이스가 함께 후보로 올라가 있던 '톱 K팝 투어' 부문의 트로피를 품는 영예를 안게 됐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디지털뉴스룸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5.38상승 1.118:05 12/06
  • 코스닥 : 819.54상승 6.1618:05 12/06
  • 원달러 : 1313.10상승 1.918:05 12/06
  • 두바이유 : 78.53상승 0.518:05 12/06
  • 금 : 2036.30하락 5.918:05 12/06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