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사람] '김남국 코인 로비 의혹'의 중심,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

'코인게이트' 논란에 휩싸인 위메이드 "로비는 없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가 김남국 의원의 가상자산 대랑 보유로 인해 불거진 코인 로비 의혹에 반박했다. 사진은 장 대표가 19일 경기 성남구 위메이드 본사에서 열린 '코인게이트 진상조사단 현장방문' 간담회에서 김남국 의원 관련 논란에 대해 소명하고 있는 모습. /사진=뉴스1(공동취재)

김남국 의원의 가상자산 대량 보유로 '코인 로비 의혹'이 불거진 가운데 위믹스를 발행한 위메이드 장현국 대표가 나서 관련 논란을 정면 반박했다. 김 의원을 알지 못했을 뿐더러 위믹스를 무상제공한 사실도 없다고 했다. 장 대표가 논란을 직접 소명한 19일 머니S는 화제의 인물로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를 선정했다.

이날 오전 장 대표는 경기도 성남시 소재 위메이드 본사에서 열린 '국민의힘 코인게이트 진상조사단' 2차 회의에 참석했다. 이 회의는 김남국 의원의 코인 투자와 관련해 국민적 의혹을 해소하기 위해 열렸다. 위메이드는 김남국 의원에게 에어드롭(무상 제공)이나 프라이빗 세일(상장 전 판매)을 통해 위믹스를 대량 제공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에 휩싸여 있는 상황이다.
사진은 국민의힘 코인게이트 진상조사단의 질의에 답하는 장 대표. /사진=양진원 기자
장 대표는 위믹스를 활용한 로비 의혹은 "사실이 아니다"며 전면 부인했다. 장 대표는 "2020년에 거래소 상장한 이후론 프라이빗 세일을 중단했다"며 "그 이전에 발생했던 프라이빗 세일은 총 4건이고 모두 우리가 알고 있는 코인 전문 업체"라고 했다. "개인을 대상으로 한 건 없다"고 덧붙였다.

이어 김남국 의원의 코인거래자금 출처가 에어드롭이란 주장에 대해선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고 일축했다. 에어드롭은 더 많은 이용자를 확보하기 위한 마케팅 프로모션 이벤트로, 특정 개인에게 큰 금액을 전달할 수 없다는 것이다.

가상자산 거래소 빗썸 사내이사로 재직할 당시 위믹스 관련 이상거래에 대해 보고 받은 적이 없냐는 윤창현 의원(국민의힘·비례)의 질문에 대해서도 "전혀 없었다"고 선을 그었다. 위메이드는 2021년 7월 빗썸의 최대 주주인 비덴트가 발행한 신주인수권부사채(BW)와 전환사채(CB)를 사들였다.

윤 의원은 "1000억가량을 투자하고 빗썸의 사내이사가 됐다"며 "많은 보고가 이뤄질 가능성이 있는데 김 의원의 거래 내역을 몰랐냐"고 물었다. 이에 장 대표는 "김(남국) 의원에 대해 전혀 알지 못했다"며 "이사회에서 이상 거래에 대해서도 보고 받은 적도 없다"고 했다.
사진은 '국민의힘 코인게이트 진상조사단' 2차 회의 모습. /사진=뉴스1(공동취재)
이어 박형수 의원(국민의힘·경북 영주시영양군봉화군울진군)이 'P2E(Play to Earn·돈 버는 게임) 법안 통과를 위해 국회에 로비를 진행한 적이 있냐'고 질의하자 "국회위원을 직접 만난 적 없다"면서 "직원들이 만났는지에 대해선 확인해보겠다"고 답했다. 장 대표는 이날 준비되지 않은 자료에 대해서는 추후 충실히 제공하겠다고 약속했다.

장 대표는 이날 2차 회의 후 진행된 비공개 간담회에서 김남국 의원의 행보에 답답함을 나타냈다. 조사단장을 맡은 김성원 의원은 백프리핑에서 "장 대표가 김남국 의원이 거래내역을 공개하지 않는 것에 대해 답답해하더라"고 말했다.


 

  • 100%
  • 0%
  • 코스피 : 2558.81상승 4.1218:25 05/26
  • 코스닥 : 843.23하락 4.4918:25 05/26
  • 원달러 : 1324.50하락 1.518:25 05/26
  • 두바이유 : 75.33하락 1.3918:25 05/26
  • 금 : 1944.30상승 0.618:25 05/26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 [머니S포토] 민주당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투기는 방사능 테러다!'
  • [머니S포토] 김웅 부총재보 "올해 중반까지 국내 물가상승률 둔화"
  • [머니S포토] '경제개발 60주년 컨퍼런스' 추경호 부총리, 역대 경제사령탑 에스코트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