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O] 성장동력 파란불 '정지선 M&A'

Last Week CEO Hot / 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회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CEO] 성장동력 파란불 '정지선 M&A'
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회장이 모처럼 웃었다. M&A 실패작이라는 오명이 붙었던 계열사 한섬과 리바트가 부진의 늪에서 벗어나면서 가라앉았던 그룹 분위기가 확 달라졌기 때문. 더구나 두 회사는 정 회장이 총수에 오른 뒤 야심차게 추진해온 역점 사업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현대리바트는 올 상반기 매출 3456억원, 영업이익 250억원을 기록했다. 전년도 같은 기간 대비 매출 22.9%, 영업이익은 351.3% 증가한 수치. 그간 답보상태에 머물던 실적을 뚫고 선방했다는 평가다.

한섬의 성적표도 마찬가지. 이 회사는 상반기 매출 2367억원, 영업이익 174억원을 올렸다. 영업이익은 30.2% 줄었으나 외형지표 매출은 11.6%나 증가했다. 현대백화점 품에 안긴 뒤 3년 만에 보인 성장 청신호다.

정 회장이 두 회사의 지지부진한 성과에도 불구하고 ‘지원과 투자’를 아끼지 않은 점이 실적 개선의 모멘텀이 됐다는 분석이다. 덕분에 정 회장은 ‘M&A 자존심 회복’에 성공했다.

여기서 끝이 아니다. 본격적인 승부는 지금부터다. 단기성과를 넘어 두 회사를 ‘새 수익원’으로 확고히 할 수 있을지, 해법의 키가 여전히 그의 손에 쥐어져 있다.

☞ 본 기사는 <머니위크>(www.moneyweek.co.kr) 제349호에 실린 기사입니다.
 

김설아
김설아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35.29상승 15.4818:05 11/30
  • 코스닥 : 831.68상승 9.2418:05 11/30
  • 원달러 : 1290.00상승 0.418:05 11/30
  • 두바이유 : 82.99상승 0.8518:05 11/30
  • 금 : 2067.10상승 6.918:05 11/30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한은 금통위, 3.50% '7연속 동결'로 올해 기준금리 마무리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