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유가족 또 폭행 사건 연루, ‘코뼈 골절에 머리채까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세월호 유가족 폭행 사건’

세월호 유가족 4명이 4일 새벽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의 한 호프집에서 말다툼 끝에 업주의 코뼈를 부러뜨리는 등 폭행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았다.

SBS가 공개한 CCTV 영상에 따르면, 술을 마시던 세월호 유가족 4명이 말다툼을 하다가 몸싸움을 벌인다. 그 과정에서 주인과 다른 손님이 말리려다 코뼈가 골절되거나, 머리카락이 뽑히는 등 폭행당하는 장면이 고스란히 찍혀있다.

경찰 조사에서 피해자는 “넌 여기서 장사 못해. 장사할 수 있을 줄 알아? 내가 너 망하게 해버릴 거야”라며 협박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기 안산단원경찰서는 세월호 가족대책위원회 간부인 전모(43)씨 부부 등 유족 4명을 폭행 혐의로 연행해 조사했다. 

이들은 경찰 조사에서 술에 취해 우발적으로 벌인 일이라며 폭행 사실을 인정하고 사과의 뜻을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492.07하락 3.3123:59 12/07
  • 코스닥 : 813.20하락 6.3423:59 12/07
  • 원달러 : 보합 023:59 12/07
  • 두바이유 : 75.00하락 2.5323:59 12/07
  • 금 : 2046.40하락 1.523:59 12/07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2023년 제2차 ESG 경영위원회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