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스카니 의인, 경찰표창 받았다… "살려야 한다는 생각뿐"

 
  • 머니S 강산 기자|조회수 : 1,560|입력 : 2018.05.21 14:59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인천지방경찰청(청장 박운대)이 21일 오전 청사 대회의실에서 고의 교통사고로 빗길 고속도로 대형 사고를 막은 '의인' 한영탁(46)씨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사진=뉴스1(인천지방경찰청 제공)
인천지방경찰청(청장 박운대)이 21일 오전 청사 대회의실에서 고의 교통사고로 빗길 고속도로 대형 사고를 막은 '의인' 한영탁(46)씨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사진=뉴스1(인천지방경찰청 제공)
빗길 고속도로 대형 사고를 막은 '투스카니 의인' 한영탁(46)씨가 경찰 표창을 받았다.

인천지방경찰청(청장 박운대)은 21일 오전 대회의실에서 선행시민 한영탁 표창장 수여식을 진행했다.

이날 한씨는 "순간적으로 운전자에게 문제가 있는 것을 느끼고, 더 큰 사고가 나지 않을까 우려해 코란도를 막아섰다"며 "사람을 살려야 한다는 생각 밖에 없었다"고 말했다.

한씨는 지난 12일 오전 제2서해안고속도로 하행선(평택 기점) 조암IC 전방 3㎞지점에서 투스카니 차량을 몰던 중 앞서가던 코란도가 중앙분리대를 들이 받고도 운행하고 있는 것을 목격했다.

이후 차를 몰고 코란도 앞을 막아서 고의 교통사고를 낸 다음 코란도 운전자가 의식이 없는 것을 확인하고 보조석 창문을 비상용 망치로 깨 운전자를 구조했다.
 

강산
강산 [email protected]

강산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5.00하락 2.5318:05 12/08
  • 금 : 2046.40하락 1.5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