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쉴더스·일선시스템, IoT 기반 화재 예방 솔루션 총판 계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K쉴더스와 일선시스템이 지난 9일 사물인터넷(IoT) 기반 화재 대응 솔루션 총판 계약을 체결했다. 사진은 김영주 SK쉴더스 융합보안사업 본부장과 강정수 일선시스템 대표.(왼쪽부터) /사진=SK쉴더스 제공
라이프 케어 플랫폼 기업 SK쉴더스(대표 박진효)가 지난 9일 화재방지 자동화 장비 업체 일선시스템(대표 강정수)과 사물인터넷(IoT) 기반 화재 대응 솔루션 총판 계약을 체결했다.

양사는 이번 계약 체결을 통해 스마트팩토리와 데이터센터 등 시설 및 설비를 운영하는 고객사를 확보하고 화재 예방?대응을 위한 협업을 강화할 예정이다.

SK쉴더스가 도입한 일선시스템의 화재 대응 솔루션 '퀵 제로 시스템'은 IoT 기술을 기반으로 24시간 화재 모니터링이 가능하며 소화튜브 사용 이력이나 고장 여부도 실시간으로 파악할 수 있다. 화재 위협이 감지되면 상황에 따라 방재실이나 소방서 등 관계자들에게 관련 사실을 빠르게 공유, 초기 진화가 필요하면 미리 설치된 튜브형 소화장치를 터뜨려 화재를 진압한다.

진화에 사용되는 친환경 가스는 미국 안전?방폭 인증(UL?FM)을 받은 소화약제 FM-200을 사용한다. 화재 진압 후에도 청소가 용이해 생산시설의 재가동 시점을 단축하는 등 경제적 측면에서도 효과적이다.

SK쉴더스는 이번 계약 체결로 지난해 독일 스마트팩토리 전문기업 이바코리아시스템의 운영기술(OT) 데이터 수집·분석 솔루션을 도입한 데 이어 화재 대응 솔루션까지 써미츠(SUMiTS) 플랫폼에 추가했다. 이를 OT 보안에 특화된 'SUMiTS OT'에 적용, 각종 시설의 생산성 및 안정성을 높이는 혁신적인 융합보안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김영주 SK쉴더스 본부장은 "일선시스템과의 적극적인 협업을 통해 고객사들이 화재로부터 안전할 수 있는 혁신적인 OT 보안 서비스를 선보이겠다"며 "앞으로도 우수한 솔루션을 보유한 기업들과의 파트너십 구축을 통해 써미츠(SUMiTS) 플랫폼 생태계를 확장해 나갈 것"이라고 했다.


강정수 일선시스템 대표는 "SK쉴더스와의 협업을 통해 화재 안전사고로부터 자유로워질 수 있는 세상을 만들어 나가겠다"며 "고객의 재산과 인명손실 0%를 추구하는 '퀵 제로 시스템' 솔루션을 널리 보급해 소방 분야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구축할 것"이라고 전했다.
 

송혜남
송혜남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송혜남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5.69하락 59.3818:05 10/04
  • 코스닥 : 807.40하락 33.6218:05 10/04
  • 원달러 : 1363.50상승 14.218:05 10/04
  • 두바이유 : 91.09하락 2.0318:05 10/04
  • 금 : 1834.80하락 6.718:05 10/04
  • [머니S포토] 휘발유가 또다시 껑충… 전국 1800원대 진입 코앞
  • [머니S포토] '우윳값 인상'
  • [머니S포토] '서울 핀테크 위크 2023 컨퍼런스' 개막
  • [머니S포토] 프란츠 호튼 "韓 소비자, 프레스티지 위스키 관심 이해도 뛰어나"
  • [머니S포토] 휘발유가 또다시 껑충… 전국 1800원대 진입 코앞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