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학철 LG화학 부회장 "전지재료 등 3대 신성장동력에 10조 투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학철 LG화학 부회장(사진)이 신성장동력에 대한 투자를 언급했다. /사진=LG화학 제공
신학철 LG화학 부회장이 전지재료, 친환경 소재 중심의 지속 가능 솔루션, 글로벌 신약 등 3대 신성장동력 사업 분야에 대한 투자를 공언했다.

신 부회장은 28일 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에서 열린 제22기 정기 주주총회에서 "3대 신성장동력 사업 분야에 오는 2025년까지 10조원을 투자할 것"이라며 "해당 사업 영역의 매출을 2030년 30조원 수준으로 육성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전지재료는 차별화된 기술력과 미국·유럽 내 현지 생산 거점 확보를 바탕으로 고객 확대를 추진하고자 한다"며 "경쟁력 있는 메탈 확보 및 배터리 리사이클 사업 협력 등을 통해 전체 밸류 체인에 대한 사업 경쟁력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지속 가능 솔루션에 대해서는 "리사이클, 바이오 소재, 탄소 저감 기술 확보 등 실행하고 있는 모든 영역에서 외부협력을 추진하고 사업 역량을 확보하는 데 집중하겠다"며 "성장의 핵심 축으로 육성하기 위한 사업화 추진 속도를 높이겠다"고 언급했다.

신 부회장은 "신약은 아베오 인수를 통해 글로벌 신약회사로 도약하기 우한 첫걸음을 내디뎠다"며 "인수·합병(M&A)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해 미국 내 상업화 역량을 확보하고 신약 파이프 라인을 지속 확대해 글로벌 경쟁력을 갖추겠다"고 했다.

끝으로 "지난 75년 동안 수많은 도전과 위기 속에서 끊임없는 변화와 혁신을 통해 지금의 LG화학을 만들어 왔다"며 "앞으로의 사업 환경이 어려워질 것으로 예상되지만 다른 어떤 기업보다도 빠르고 철저하게 미래를 준비하겠다"고 부연했다.


 

김동욱
김동욱 ase846@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 1부 재계팀 김동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6.39상승 25.5413:50 06/09
  • 코스닥 : 884.01상승 7.8813:50 06/09
  • 원달러 : 1295.60하락 8.113:50 06/09
  • 두바이유 : 76.16상승 0.9413:50 06/09
  • 금 : 1978.60상승 20.213:50 06/09
  • [머니S포토] 들썩이는 '소금값'
  • [머니S포토] '챗GPT 아버지' 샘 알트만, 중기부 이영·스타트업 만나…
  • [머니S포토] 'U-20 월드컵 4강전 아쉬운 패배'
  • [머니S포토] 온오프라인 혜택을 하나로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
  • [머니S포토] 들썩이는 '소금값'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