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청, '부산 목욕탕 화재' 부상 경찰관 치료비 전액 지원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찰청장이 부산 목욕탕 화재사건 수습 중 입은 부상으로 치료 중인 경찰관 등을 찾아 위문하고 치료비 전액 지원을 약속했다. 사진은 그가 지난 15일 오전 부산 사하구 하나병원에서 부상 경찰관들을 위로하는 모습. /사진=뉴스1
윤희근 경찰청장이 부산 목욕탕 화재사건 수습 중 부상을 입은 경찰관 등을 찾아 위문하고 치료비 전액 지원을 약속했다.

15일 뉴스1에 따르면 윤희근 경찰청장은 이날 오전 11시15분쯤 부산 사하구 하나병원을 방문해 목욕탕 폭발 화재 사고로 다친 경찰관 3명과 소방관 1명, 동구청 직원 1명을 위문하는 자리를 가졌다.

윤 청장은 "부상 경찰관의 치료비와 간병비, 성형수술비 등 비용 전액을 지원할 방침"이라고 약속했다. 이어 "이번 사고를 계기로 공무집행에 따른 부상에 대해 제복공무원이 개인적으로 치료 비용을 부담하는 일이 없도록 기존 법과 제도적인 제약 요소가 있다면 관련 부처와 함께 개선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지난 1일 오후 1시40분쯤 부산 동구 좌천동 한 노후 목욕탕에서 폭발 화재가 발생해 23명이 화상 등으로 다쳤다. 이들 중 부상이 심각한 경찰관과 소방관 등은 화상치료 전문병원에 입원해 치료받고 있다. 하지만 공무원연금공단의 간병료 지원 기준이 턱없이 높아 부상 경찰관들이 사비로 간병비를 부담할 상황에 처하자 경찰이 치료비 전액을 지원하기로 했다.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