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 대통령 “설 명절 순수 서민생계형 범죄 특별사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근혜 대통령이 내년 설 명절 특별사면을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박 대통령은 23일 열린 청수석비서회의에 “부정패 및 사회지도층 범죄를 제외하고 순수 서민생계형 범죄 대한 특별사면을 고려하고 있다”고 말했다.

사면 대상과 규모는 “생계와 관련된 실질적인 혜택이 국민에게 돌아갈 수 있도록 정했으면 한다”고만 언급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박 대통령은 이날 회의에서 “신년 기자회견을 검토 하고 있다”고 밝혔다.

박 대통령 “설 명절 순수 서민생계형 범죄 특별사면”
▲박근혜 대통령이 23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수석비서관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청와대 제공)


 

  • 0%
  • 0%
  • 코스피 : 2574.23하락 2.8910:38 06/01
  • 코스닥 : 862.60상승 5.6610:38 06/01
  • 원달러 : 1321.20하락 610:38 06/01
  • 두바이유 : 72.25하락 2.710:38 06/01
  • 금 : 1982.10상승 510:38 06/01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 [머니S포토] 김주현 "금융중심지 육성위해 규제·제도 과감히 정비"
  • [머니S포토] 2023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
  • [머니S포토] 유국희 단장, 후쿠시마 시찰단 주요 활동 결과 발표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