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강 동안' 외계인 외모 1위는 전지현

아이디피부과 설문조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전지현 촬영현장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전지현 촬영현장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SBS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에서 극중 도민준은 외계인이지만 조선시대부터 400여년을 살아오며 변하지 않는 외모를 자랑한다. 이와 더불러 늙지 않는 외모로 세월을 무색하게 하는 연예인들 역시 인터넷상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아이디피부과는 지난 1월16일부터 2월18일까지 피부과 홈페이지를 통해 ‘세월이 흘러도 외모가 변함없는 외계인 같은 여자 연예인은?’이라는 주제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전체 응답자 524명 중 77.5%인 406명의 응답자가 <별에서 온 그대> 전지현을 꼽아 압도적으로 1위를 차지했다. 이어 72명이 MBC 드라마 <기황후>의 하지원, 29명이 SBS 드라마 <따뜻한 말 한마디>의 김지수, 17명이 tvN 드라마 <로맨스가 필요해>의 김소연을 세월이 흘러도 외모가 변함없는 외계인 같은 여자연예인으로 꼽았다.
▲세월이 흘러도 외모가 변함없는 외계인 같은 여자 연예인 순위(그래프=아이디피부과)
▲세월이 흘러도 외모가 변함없는 외계인 같은 여자 연예인 순위(그래프=아이디피부과)

최근에는 전지현의 고등학교 시절 사진이 인터넷에 공개되며 늙지 않는 외모로 ‘전지현 외계인설’에 휩싸이기도 했다. 또 2001년 개봉한 영화 <엽기적인 그녀> 출연 당시 모습부터 최근 출연 중인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속 모습까지 다양한 모습을 비교하며 14년 전과 변함없는 미모로 정말 외계인이 아니냐며 네티즌들을 놀라게 했다.

김민주 아이디피부과 원장은 “전 경우 하얗고 윤기 있는부를 가졌고 작은 얼굴과 약간 마른 듯한 체형 등 나이보다 어려 보이는 조건을 두루 갖추고 있다”며 “탄력 있고 맑은 피부는 동안의 가장 중요한 요소로 전지현씨 같은 피부를 갖고 싶은 여성들의 상담이 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김 원장은 “동안피부를 유지하기 위해는 꼼꼼한 세안, 숙면, 충분한 양의 물을 섭취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겨울에서 봄으로 넘어가는 요즘 같은 환절기에는 피부가 건조해지고 자외선 노출로 인한 색소 침착을 주의해야 하는데 보습제와 자외선차단제, 레이저 토닝을 이용한 미백을 통해 색소 침착을 막는 것이 좋다”고 덧붙였다.

실제로 전지현은 하루 동안 물을 고르게 나눠 마시며, 잠들기 전에는 반식욕, 간단한 스트레칭, 명상 등을 통해 숙면을 유도하고 몸매비결을 위해 매일 빼놓지 않고 조깅과 요가를 병행한다고 외모관리 비결을 알려준바 있다.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