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연 FM 데이트, 서프라이즈한 ‘든든한 응원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태연 FM 데이트’

태연이 써니의 라디오 첫 단독진행을 기념해 든든한 응원군을 자처해 서프라이즈로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태연은 지난 12일 진행된 MBC FM4U ‘써니의 FM데이트’ 방송에 전화연결해 써니를 깜짝 놀래켰다. 밝은 목소리로 “써니와 같이 살고 있는 소녀시대 태연입니다”라고 인사했으며 써니를 향해 “실수를 세고 있다 집에 돌아와 이 문제에 대해 이야기하자”고 말하며 장난기 가득한 모습을 보였다.


이어 태연은 “집에서의 목소리보다 나긋나긋해 듣기 좋다”고 써니의 DJ 도전에 대해 칭찬했다. 또한 “8시면 많은 분들이 듣지 않나 퇴근하는 분들 공부하는 분들게 써니가 명랑한 목소리로 비타민 같은 역할을 해주길 바란다”고 덧붙이며 응원했다.


DJ선배이자 멤버인 태연의 응원에 힘입은 써니와 태연의 유쾌한 면모는 계속됐다. 태연이 “소녀시대 일화도 해달라”고 요청하자 써니는 “그럼 태연의 일화를 밝혀도 되나”라고 답했으며, 태연은 “내 얘기만 빼고 해달라”고 대답했다.


태연의 갑작스러운 전화연결에 놀랐던 써니는 태연에게“노 개런티로 자주 놀러와 달라”고 말하며 고마움을 표했다.


한편, 걸그룹 소녀시대 멤버 써니는 과거 슈퍼주니어 성민과 약 9개월 동안 DMB 라디오 프로그램을 진행한 바 있다.

<사진=써니 인스타그램>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2.83하락 1.2618:05 09/27
  • 금 : 1890.90하락 28.9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