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환율, 일본은행 추가 금융완화 결정에 '1064원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원·달러 환율이 오름세를 나타내고 있다.

31일 서울외환시장에서 오후 2시37분 현재 원·달러 환율(이하 환율)은 전거래일대비 8.65원(0.82%) 오른 1064.10원을 기록하고 있다.

이날 환율은 장 초반 1.85원 내린 1053.60원에 출발했다. 수출업체의 월말 네고물량으로 인해 약세를 보인 것으로 풀이된다.

그러나 미국의 3차 양적완화(QE3) 종료에 따른 글로벌 달러 강세 현상과 일본은행 추가 금융완화 결정에 상승세로 돌아선 것으로 풀이된다.
 

정채희
정채희 [email protected]

IT 전 분야를 담당하고 있으며 이통3사, TV홈쇼핑, 소셜커머스, 오픈마켓, 게임 등 다양한 분야에서 독자 여러분들의 따끔한 말씀, 혹은 제보 기다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57.64하락 5.3313:41 09/27
  • 코스닥 : 832.57상승 4.7513:41 09/27
  • 원달러 : 1349.90상승 1.413:41 09/27
  • 두바이유 : 92.83하락 1.2613:41 09/27
  • 금 : 1919.80하락 16.813:41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