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제이 여러분, 그녀의 재능이 무서워…"말이 안 되는 캐릭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유제이 여러분'

k팝스타 유제이가 윤복희의 '여러분'을 부르며 TOP 10에 이름을 올렸다.


14일 방송한 SBS 오디션 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K팝스타 시즌 5'에서는 참가자들이 생방송 진출자 TOP 10을 가리는 '배틀 오디션'을 펼쳤다.


이날 'K팝스타5'에서는 안테나의 류진, YG의 주미연에 이어 JYP의 유제이가 무대에 올랐다.


특히 유제이는 윤복희의 '여러분'을 선곡해 눈길을 끌었다. 유제이는 "부모님이 평소 좋아하는 노래"라며 "부모님을 위로하는 마음으로 부르겠다"고 설명했다.


이어 심사위원들은 '여러분'을 완벽하게 소화한 유제이에 감탄했다.


양현석은 "저도 한 번도 뵌 적은 없지만 윤복희 선배님이 유제이가 부르는 '여러분'을 꼭 보셨으면 좋겠다"며 "어떻게 저렇게 작은 몸에서 저런 고음이 나올까 오늘 또 한 번 놀랐다. 말을 못 이어가겠다. 까면 깔수록 새로운 게 나오는 양파 같은 참가자다"라고 극찬했다.


유희열은 "유제이 씨가 그동안 팝송만 불러서 가요가 아예 안 될 줄 알았다. 말이 안 되는 캐릭터를 보고 있는 기분이다"라며 놀라워했다.


반면 박진영은 "유제이 양의 코가 막혔다 풀린 지 얼마 안 돼서 이게 베스트가 아니다. 유제이라는 렌즈에 들어가면 빛이 꺾여있다. 귀로 들어갔다가 입으로 나오는 순간 바뀌어 있다"며 "많은 재능 있는 아이들을 봤지만 유제이의 재능은 무섭다"고 평가했다.

사진. SBS



 

  • 0%
  • 0%
  • 코스피 : 2495.76하락 12.3718:05 09/25
  • 코스닥 : 839.17하락 18.1818:05 09/25
  • 원달러 : 1336.50하락 0.318:05 09/25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5
  • 금 : 1945.60상승 618:05 09/25
  • [머니S포토] 방문규 신임 장관, 첫 경제단체 면담 중기중앙회
  • [머니S포토] 퇴임 두달 앞 윤종규 "노란넥타이는 나의 상징"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방문규 신임 장관, 첫 경제단체 면담 중기중앙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