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박 대규모 심야회동, 민병두 "커밍아웃, 반헌법파 명단 드러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친박 대규모 심야회동. 사진은 민병두 민주당 의원
친박 대규모 심야회동. 사진은 민병두 민주당 의원

민병두 민주당 의원이 지난 11일 친박 의원들이 대규모 심야회동을 가진 것에 대해 "이제 반헌법파 명단이 드러나는 것"이라고 비난했다. 민 의원은 오늘(12일) 자신의 트위터에 "잘됐다. 그들이 커밍아웃했다"며 "친박50명 심야회동, 이제 반헌법파 명단이 드러나는 것"이라고 비난했다.

이어 "헌정유린 국사범 동조자들이 탄핵찬성파를 새누리당에서 도려내겠다고 한다. 국민이 탄핵반대파를 도려낼 것이다"라고 경고했다.

한편 어제(11일) 50여명의 새누리당 친박계 의원들은 심야회동을 열고 비박계 김무성, 유승민 의원과의 결별을 선언했다. 

또한 이인제 전 최고위원, 김관용 경북도지사, 정갑윤 전 국회 부의장 3명을 공동대표는 ‘혁신과통합연합(혁통)’을 내일(13일) 오후 3시 출범식을 열어 공식 발족할 계획이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2.00하락 53.0711:14 10/04
  • 코스닥 : 815.33하락 25.6911:14 10/04
  • 원달러 : 1360.00상승 10.711:14 10/04
  • 두바이유 : 91.09하락 2.0311:14 10/04
  • 금 : 1841.50하락 5.711:14 10/04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