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한웅 교수, 문재인 캠프로… '4진법소자' 발견한 물리학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염한웅 교수. 염한웅 문재인. 사진은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 /사진=임한별 기자
염한웅 교수. 염한웅 문재인. 사진은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 /사진=임한별 기자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오늘(22일) 염한웅 포항공과대학교 교수를 영입했다. 염한웅 포항공과대학교 교수는 국내 대표 기초과학자다.

문 전 대표 캠프에 따르면 염 교수는 나노물리, 응집물질 물리학을 연구해 왔으며 최근 인공지능 시대 신개념 소자로 기대를 모으는 '4진법 소자'를 발견한 물리학자다.

문 전 대표는 염 교수 영입과 관련해 "기초과학 분야를 단기 성과 평과 중심에서 장기적 투자 중심으로, 관료 중심 투자에서 연구자 중심 투자로 전환하겠다는 의지를 담은 영입"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과학기술의 기초 체력을 확고히 하기 위한 정책 방향을 수립하는 데 적극 활용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염 교수는 문 전 대표 캠프 '새로운 대한민국 위원회'에서 과학기술 자문으로 활동할 예정이다.

염 교수는 "나는 정치가가 되기 위함도, 선수가 아닌 감독으로 뛰고 싶다는 의지를 표명하는 것도 아니다"라며 "오히려 현장에서 뛰는 연구자들의 목소리를 충실히 전달하는 것이 나의 목표"라고 설명했다.


이어 "기초과학을 단기 성과가 아닌 장기 지원 계획 중심으로 전환하겠다는 문 전 대표의 의지에 힘을 보태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염 교수는 서울대학교 물리학과를 졸업하고 포항공과대학교 대학원에서 석사, 일본 도호쿠대학교 대학원에서 박사 학위를 받았다. 그는 연세대학교 물리학과 교수를 거쳐 현재 포항공과대학교 물리학과 교수를 맡고 있다.
 

김나현
김나현 [email protected]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5.38상승 2.3918:05 12/01
  • 금 : 2057.20하락 9.9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