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대구 유세, 현장서 흉기 소지한 모녀 붙잡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홍준표 대구.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검은색 옷 입은 이)가 오늘(8일) 대구 중구 반월당 동아쇼핑 앞에서 유세를 하고 있다. /사진=뉴스1
홍준표 대구.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검은색 옷 입은 이)가 오늘(8일) 대구 중구 반월당 동아쇼핑 앞에서 유세를 하고 있다. /사진=뉴스1

경찰은 오늘(8일) 오후 2시 대구 중구 반월당 동아쇼핑 앞에서 흉기를 소지한 채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에게 접근한 A(55·여), B씨(29·여)를 붙잡았다.

A씨와 B씨는 모녀 관계로 홍 후보가 유세를 마치고 무대에서 내려와 지지자들과 악수하며 행사장을 빠져나가는 과정에서 홍 후보에게 접근하려다 한국당 지지자들과 몸싸움을 벌이던 도중 가방에 들어 있던 흉기를 떨어뜨렸다.

주변에 있던 지지자들은 흉기를 보고 놀라서 소리를 질렀으며, 현장에 있던 경찰은 흉기를 압수하고 모녀를 경찰서로 임의동행했다. 경찰은 떨어뜨린 흉기 외에 가방에 들어 있던 과도 1점을 추가로 확인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종친회 행사가 있어 재실에서 사용한 칼을 갖고 있었을 뿐"이라고 진술했다.

경찰은 A씨 모녀는 당시 과도와 제기를 넣은 가방 등 가방 3개를 소지하고 있었는데, B씨가 메고 있던 가방 바깥쪽 주머니에 들어 있던 과도 1개가 몸싸움 과정에서 떨어진 것으로 보고 있다.

A씨는 붉은색 스카프를 꺼내 보이면서 "나는 골수 홍 후보의 팬이다"이라며 억울함을 호소했다.

자유한국당 대구시당 관계자는 "A씨 딸 B씨가 5년 전에 2개월 동안 (당시 새누리당 경북도당에서) 근무한 적이 있어 안면이 있다. 최근 한 보수단체에서 2시간 동안 봉사활동을 했는데 오해를 받은 것이 있어 이것을 (홍 후보에게) 호소하려 한 것 같다"고 설명했다.

경찰은 A씨 모녀를 상대로 흉기를 소지하고 유세장에 나타난 이유 등 정확한 경위를 조사한 뒤 사법 처리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1.36상승 32.1918:05 06/02
  • 코스닥 : 868.06상승 4.2818:05 06/02
  • 원달러 : 1305.70하락 15.918:05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8:05 06/02
  • 금 : 1995.50상승 13.418:05 06/02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