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경색' 한경선 2주기, 연기 열정 가득했던 배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한경선이 떠난 지 2년이란 세월이 지났다. 

'뇌경색' 한경선 2주기, 연기 열정 가득했던 배우

배우 한경선은 2015년 7월4일 향년 52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한경선은 MBC 연속극 ‘위대한 조강지처’ 촬영이 한창이던 지난 2015년 6월, 식사를 끝내고 나오다 뇌경색으로 쓰러졌다.

이후 7월1일 잠시 의식을 찾았지만 다시 의식 불명 상태에 빠져 중환자실에서 치료를 받아오다 결국 숨을 거뒀다.

1963년생인 고 한경선은 1989년 KBS 공채 탤런트 10기로 데뷔했다. 이후 수십 편의 드라마에 출연하며 브라운관의 연기자로 톡톡히 활약해 왔다. 

한경선은 드라마 '달빛가족', '대추나무 사랑걸렸네', '모래시계', '요정컴미', '대조영', '미우나 고우나', '자이언트', '루비반지', '뻐꾸기둥지'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해 탄탄한 연기를 보여줬다.

특히 한경선은 2015년 MBC '위대한 조강지처'에서 조미미 역을 맡아 감초 연기를 보여줬다. 이 작품은 고인의 마지막 작품으로 남았다.

사진. 스타뉴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5%
  • 35%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