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하동 새 교량 '노량대교'로 확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경남 남해군과 하동군을 연결하는 새 교량의 명칭이 노량대교로 확정됐다.

국가 지명위원회는 9일 오후 2시 국토지리정보원에서 2018년 제1차 지명위원회를 열고 남해·하동 간 새 교량 명칭을 노량대교로 결정했다.

이 같은 지명위원회의 결정에 남해군은 즉각 반발하고 있다. 남해군에 따르면 군은 이번 지명위원회의 결정이 잘못됐다는 행정소송과 교량명칭 사용 중지 가처분신청을 할 계획이다.

한편 그동안 남해군과 하동군은 새 교량 명칭을 '제2남해대교'와 '노량대교'로 각각 주장해왔다.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67.58하락 9.5411:45 06/01
  • 코스닥 : 861.61상승 4.6711:45 06/01
  • 원달러 : 1320.20하락 711:45 06/01
  • 두바이유 : 72.25하락 2.711:45 06/01
  • 금 : 1982.10상승 511:45 06/01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 [머니S포토] 김주현 "금융중심지 육성위해 규제·제도 과감히 정비"
  • [머니S포토] 2023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
  • [머니S포토] 유국희 단장, 후쿠시마 시찰단 주요 활동 결과 발표
  • [머니S포토] 긴장되는 수능 첫 모의평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