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프랑스에 AI센터 설립… 애플 '시리' 개발자가 총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삼성전자가 프랑스 파리에 인공지능(AI) 센터를 건립해 사업 확대에 속도를 낸다.

30일 로이터 등 주요 외신에 따르면 손영권 삼성전자 최고전략책임자(CSO)는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과 28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 엘리제궁에서 만나 프랑스에 삼성전자의 글로벌 AI 개발 거점을 만든다는 계획을 밝혔다.

삼성전자는 파리 AI 센터에 연말까지 50명의 인력을 확보하고 점진적으로 100명 규모의 연구조직을 구축해 연구개발(R&D) 중심지로 만든다는 계획이다. 애플의 ‘시리’를 개발했던 프랑스 출신 연구원 루크 줄리아 상무가 파리 AI 센터를 총괄할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는 글로벌 AI R&D 거점을 앞으로도 확대할 전망이다. 김현석 삼성전자 CE(소비자가전)부문장(사장)은 지난 1월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18’에서 “올해 캐나다·영국·러시아 등에 200명 규모의 AI 선행 연구조직을 구축하고 점진적으로 관련 인력과 인프라를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다.
 

이한듬
이한듬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