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몽골 울란바도르·에르데네트서 인천의료관광 설명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1일 인천시가 몽골 울란바토르 에어맨 몽골지사 사무실 내에 '인천의료관광 상담센터 3호점'을 개소했다. / 사진제공=인천시
▲21일 인천시가 몽골 울란바토르 에어맨 몽골지사 사무실 내에 '인천의료관광 상담센터 3호점'을 개소했다. / 사진제공=인천시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와 인천관광공사(사장 민민홍)가 몽골 울란바토르 지역에 인천의료관광 안내센터 3호점을 개소하는 등 몽골환자 유치를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인천시와 관광공사는 22일 외국인환자 유치 증대를 위해 SnC시카고치과병원, 메디플렉스 세종병원, 한길안과병원, 서울여성병원, 오라클피부과의원과 함께 20일부터 24일까지 몽골 울란바토르와 에르데네트를 방문 중이라고 밝혔다.

21일 인천시는 몽골 울란바토르 에어맨 몽골지사 사무실 내에 ‘인천의료관광 상담센터 3호점’을 개소하고, ‘의료 협력 및 환자 연계에 관한 MOU’를 체결했다.

지난 7월 개소한 러시아 이르쿠츠크 1호점, 9월에 개소한 카자흐스탄 알마티 2호점에 이어 새롭게 문을 여는 3호점에서도 의료관광객 상담 및 유치, 현지 에이전시와 상생 협력 네트워크를 강화하는 등 현지 마케팅 거점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같은 날 오후 인천시와 관광공사, 5개 의료기관은 몽골 울란바토르 The Blue Sky Hotel에서 현지 에이전시, 미디어 종사자 등 의료관광 관계자 50여 명을 대상으로 인천의료관광 설명회를 개최하고 인천 의료기관과 현지 에이전시 간 B2B 미팅을 진행했다.

이날 B2B미팅은 시와, 5개의 의료기관이 6개의 별도 부스로 나누어 진행하였으며, 인천시의 외국인환자 유치 지원정책과 인천의료관광 전반에 대한 안내, 각각의 참여 의료기관들이 가진 강점들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22일에는 울란바토르시청을 방문하여 양 도시 보건의료정책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지속적인 교류협력을 약속했다. 

또한, 보건산업진흥원에서 외국인환자 사후관리센터로 시범운영 중인 몽골제1병원을 방문하여 사후관리 시스템 운영 현황을 확인하고 향후 인천 의료기관과의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23일부터는 에르데네트로 이동, 오르혼도 보건국을 방문해 양도시 보건의료분야 교류협력에 대한 MOU를 체결하고, 도립의료원도 방문할 예정이다.

아울러 에르데네트 지역 의료관광 및 미디어 관계자를 초청해 인천의료관광 설명회를 개최하고 현지 의료관계자와 인천 의료기관간 B2B미팅도 진행한다.

조태현 인천시 보건복지국장은 “몽골은 한국을 방문하는 외국인환자 수가 다섯 번째로 많은 국가이지만 최근 몇 년간 인천을 방문하는 환자수가 감소하고 있어 안타깝다”며 “이번 방문을 계기로 앞으로 지속적인 교류협력을 통해 인천을 방문하는 몽골 환자수가 크게 증가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4.46상승 1.6318:05 09/27
  • 금 : 1890.90하락 28.9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