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민관 고소청구액 무려 1억? OO캐릭터 때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개그맨 한민관(왼쪽)과 김두영. /사진=채널A '아이콘택트' 방송화면 캡처
개그맨 한민관(왼쪽)과 김두영. /사진=채널A '아이콘택트' 방송화면 캡처

개그맨 한민관이 동료 김두영과 '캐릭터 저작권'을 두고 공방을 벌였다.

지난 23일 방송된 채널A '아이콘택트'에서는 이른바 '멸치 캐릭터'를 두고 신경전을 벌이는 한민관과 김두영의 모습이 그려졌다. 두 사람은 지난 2006년 데뷔한 동기 개그맨이다.

이날 방송에서 한민관은 "('아이콘택트'에) 나올까 말까 고민 많이 했다"면서도 "동료 개그맨에게 표절과 갈취를 당해 담판을 지으러 왔다"고 밝혔다.

그는 "멸치 캐릭터는 신인 시절부터 내 시그니처다. '한민관은 멸치'라는 것은 독보적이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좋게 이야기되지 않으면 진흙탕 싸움까지 가겠다"며 "최소 1억원을 청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김두영은 "실생활을 모티브로 했을 뿐 절대 표절하지 않았다"며 "고소한다면 난 허위사실 유포로 맞고소하겠다"고 맞섰다.

스튜디오에 있던 이상민은 두 사람을 보고 "교류가 별로 없었던 사이"라며 "한민관 입장에서는 내심 섭섭할 수도 있다"고 한민관의 손을 들어줬다.

결국 김두영은 "우연의 일치로 (이전에) 봤던 걸 (방송에서) 했을 수도 있다"며 인정하는 자세를 취했고 한민관은 고소를 철회하며 훈훈하게 마무리했다.


한민관은 마지막에 김두영과 손을 잡으며 "뚱뚱한 개그맨들을 몰아내야 한다. 너무 많이 해먹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안경달
안경달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