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는 없다고?'… 네오플, 전직원에 외산 아이폰12 '프로맥스' 지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넥슨이 지난 1일 '통 큰' 임금 상향으로 주목 받은 가운데 이번엔 자회사 네오플이 전직원에 아이폰12를 지급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은 아이폰12. /사진제공=애플
넥슨이 지난 1일 '통 큰' 임금 상향으로 주목 받은 가운데 이번엔 자회사 네오플이 전직원에 아이폰12를 지급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은 아이폰12. /사진제공=애플
넥슨이 지난 1일 '통 큰' 임금 상향으로 주목 받은 가운데 이번엔 자회사 네오플이 전직원에 아이폰12를 지급해 눈길을 끌었다. 

2일 넥슨에 따르면 자회사인 네오플은 이날 창립 20주년을 맞이해 전직원에 애플의 최신 스마트폰 아이폰12 프로 맥스(Pro Max)를 지급했다. 아이폰12 프로맥스는 시리즈 중에서도 최고가 모델로, 출고가는 149만원(64GB 기준)이다. 네오플 직원이 950여명인 것을 고려하면 14억1550만원 규모다.

넥슨 관계자는 "창립 20주년을 맞아 그 동안 노력해준 직원들에 대한 감사의 의미로 네오플 소속 전 직원 대상 선물을 지급했다"고 설명했다.

네오플은 지난해 4월에도 전직원에 애플워치와 갤럭시워치 중 선택해 받을 수 있도록 했다.

이에 앞서 넥슨은 지난 1일 재직 중인 임직원의 연봉을 일괄 800만원 인상하겠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올해부터 신입사원의 초임 연봉도 개발직군 5000만원, 비개발직군 4500만원으로 크게 상향 적용했다. 고용노동부에서 공개한 직원 500명 이상 대기업의 2020년 대졸 신입 사무직 근로자의 평균 연봉이 3347만 원임을 감안할 때 국내 기업 중 최고 수준이다.

이정헌 넥슨 대표이사는 연봉 인상 배경에 대해 “지난해부터 넥슨이 글로벌 초일류 기업으로 한단계 더 도약하기 위해 어떤 경쟁력을 갖춰야 할지 많은 고민을 해왔다”며 “일회성 격려보다는 체계적인 연봉인상을 통해 인재 경영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결론을 내렸다”고 설명했다.

 

강소현
강소현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