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K-water, 도시물순환 체계 위한 협약체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송산그린시티 도시물순환 상호협력 협약식. / 사진제공=화성시
송산그린시티 도시물순환 상호협력 협약식. / 사진제공=화성시
화성시는 한국수자원공사와 한국판 뉴딜정책 및 화성형 그린뉴딜 실현을 위해 공공기관과 지자체의 역량을 결합한 도시물순환 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이날 화성시청 소회의실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임종철 화성부시장과 박재현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을 비롯해 진희섭 화성시 지역개발사업소장, 이병열 맑은물사업소장, 박평록 한국수자원공사 시화사업본부장, 박세훈 에코그린시티처장 등이 참석했다.    

화성시와 한국수자원공사는 이날 협약식에서 화성 도시물순환 플랫폼의 성공적인 조성·운영을 위한 공동 협력을 통해 송산그린시티 하수처리시설 상부에 물재이용 중심의 도시물순환 실증센터를 조성하여 침전·식생·희석·여과 등 다양한 하수처리수 수질개선 기법을 적용한 스마트 운영관리시스템을 적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송산그린시티 산업단지, 골프장 및 주운수로 등 도시조성과 연계한 물재이용사업 등 도시 물순환 사업화 모델을 발굴하고 화성형 그린뉴딜 성공을 위한 R&D 공동 연구개발 및 기술교류에 힘을 쏟기로 했다. 

특히 화성시의 그린인프라 지역에 우수 중소·벤처기업을 발굴하고 육성해 기업유치 및 일자리창출 등 혁신성장을 위한 정책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을 약속했다. 

화성시는 이번 협약으로 도시 물 순환 분야의 실증화를 통한 특화 기술의 선도적 적용으로 도시개발과 연계한 신사업모델 발굴 및 건전한 도시 물순환체계를 완성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임종철 화성부시장은 “이번 협약으로 물 재이용사업의 선제적 도입뿐 아니라 간척농지 물 부족문제 해소, 시화호 오염수 유입 저하 등 환경 문제를 해결할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도시 물순환 분야 실증화로 송산그린시티가 미래 신성장 사업 특화 선도 지구로 나아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박재현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은 “이번 협약을 통한 건전한 도시물순환 체계 구축은 지역주민들과 함께 상생해 나가는 화성형 그린뉴딜 사업의 모범적인 사례가 될 것이고, 스마트 그린도시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한 초석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화성=김동우
화성=김동우 [email protected]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