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명 코로나19 감염시킨 베트남 남성… 징역 5년형 선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6일(이하 현지시각) 베트남 국영통신(VNA)에 따르면 까마우성 인민법원이 이날 종일 열린 재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어기고 타인에게 바이러스를 전파한 20대 남성에게 징역 5년형을 선고했다. 사진은 지난 6일 베트남 하노이에 한 차도. /사진= 로이터
지난 6일(이하 현지시각) 베트남 국영통신(VNA)에 따르면 까마우성 인민법원이 이날 종일 열린 재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어기고 타인에게 바이러스를 전파한 20대 남성에게 징역 5년형을 선고했다. 사진은 지난 6일 베트남 하노이에 한 차도. /사진= 로이터
베트남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어기고 타인에게 바이러스를 전파한 20대 남성 레 반 트리가 징역 5년형을 선고받았다.

지난 6일(현지시각) 베트남 국영통신(VNA)에 따르면 까마우성 인민법원은 이날 재판에서 레 반 트리를 "위험한 전염병 확산" 혐의로 유죄 판결을 내렸다. 이 남성은 호치민에서 카마우로 넘어와 21일동안의 자가 격리 준수 의무를 위반하고 현지인 8명에게 코로나19를 전염시켰다. 이중 1명은 입원 치료 1개월 만에 사망했다.

지난 5일 기준 카마우 누적 확진자는 191명, 누적 사망자수는 2명이다. 카마우는 베트남 코로나19 진원지인 호치민의 남서쪽에 위치해있다.

방역 위반에 다른 처벌이 베트남에서만 있는 것은 아니다. 미국은 최근 방역 수칙 위반 혐의를 받은 2명에게 각각 징역 18개월과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한 바 있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양승현
양승현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양승현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8:05 12/08
  • 금 : 2014.50하락 31.9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