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칸막이·거치대' 고속버스 1등석 도입 언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고속버스 1등석/사진=온라인 커뮤니티
고속버스 1등석/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올해 안에 나올 예정인 침대형태의 고속버스 1등석에 대한 네티즌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5일 한 인터넷 커뮤니티에는 '고속버스 1등석'이라는 제목의 사진이 올라와 화제가 되고 있다. 이 사진은 고속버스라고 믿기 어려울 정도로 편안한 좌석을 보여주는데 실제로 지난해 공개한 프리미엄 버스의 내부 모습이다.

프리미엄 버스의 좌석은 우등버스보다 12도가 더 눕혀지는 140도까지 젖혀진다. 좌석에는 칸막이와 거치대 등이 마련돼 있다.

지난해 7월 동양, 중앙, 동부 등 8개 업체로 구성된 고속조합운영회는 2014년부터 프리미엄 버스 운행을 시작한다고 밝힌 바 있다. 당시 공개된 견본차량 중 하나는 2개열 18좌석을 갖췄다. 1인당 사용공간을 대폭 넓힌 것이다. 현재 우등버스는 3개열 28석이다.

구체적인 프리미엄 버스 도입 일정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다만 올해 안에 일부 노선에서 단계적으로 도입될 것으로 예상된다.

 


 

박성필
박성필 [email protected]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8.52상승 13.5115:13 12/04
  • 코스닥 : 828.92상승 1.6815:13 12/04
  • 원달러 : 1304.80하락 115:13 12/04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5:13 12/04
  • 금 : 2089.70상승 32.515:13 12/04
  • [머니S포토]  2023 한화 배터리데이, 'K-배터리의 미래는'
  • [머니S포토] 방문규, 제30차 에너지위 '전력계통 혁신대책' 발표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2023 한화 배터리데이, 'K-배터리의 미래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