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저금리은행 연3.23%대 어디' 아파트담보대출금리비교사이트 인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송파구에 살고 있는 L씨는 3년 전에 집을 구입하면서 4억 원 대출을 연4.8%로 받았다. 그리고 최근 친구의 권유로 인터넷으로 아파트담보대출금리를 은행별로 비교해주는 사이트를 통해 연3.18%로 갈아타기를 손쉽게 하게 되었다. 그 결과 한 달에 160만 원 내던 이자를 106만 원으로 줄이면서, 월50만원씩, 연간 600만원씩 기존대출금도 상환할 수 있게 되었다. 

최근 L씨처럼 기존에 받아두었던 주택담보대출이자가 부담되어 이자싼 곳, 최저금리은행으로 갈아타기를 알아보는 고객들이 늘고 있다고 한다. 하지만, 일반인들이 현 시점에서 최저금리은행이 어디인지, 어떻게 하면 아파트담보대출이자를 많이 줄일 수 있는 지 알아보려면 쉬운 일이 아니다. 

그래서 최근에는 인터넷을 통한 은행별 주택담보대출금리비교서비스가 인기를 얻고 있다고 한다. 간단한 고객정보만 입력하거나, 전화신청만으로 시중은행의 최신 금리정보를 빠르게 알 수 있기 때문이다.

은행별 아파트담보대출금리비교사이트 ‘뱅크아파트’ 의 관계자는 “금리추이나, 은행별, 보험사별 금리현황, 담보대출조건 등 주택이나 아파트를 담보로 대출을 받을 때 살펴봐야 할 것들도 많고, 은행이나 보험사등 금융사들도 많아서 어디가 금리가 저렴한지, 어디가 조건이 좋은지 비교해보려면 하루이상 시간을 내서 방문하거나, 상담 받지 않으면 힘들다” 고 말했다. 

이어 “이럴 때는 금리비교서비스를 이용하게 되면 상담신청 후 채 30분도 되지 않아 각 은행의 최저금리와 조건을 한 눈에 비교해 볼 수 있다” 고 강조했다.

그는 “시중은행들의 경우 금리우대특별판매를 실시하는데 소비자들이 특별금리시기를 잘 맞춰서 아파트담보대출신청을 하게 되면 가장 좋은 조건으로 담보대출을 받을 수 있다”며 "이런 주택담보대출의 금리우대특별판매정보도 금리비교서비스를 통하면 쉽게 확인할 수 있디"고 전했다. 

현재 아파트담보대출금리비교사이트 ‘뱅크아파트’ 에서 조사한 내용에 따르면 현재 A은행이 아파트담보대출금리를 우대금리항목(소득증빙, 신용카드사용실적, 대출이용한도금액 등)에 따라서 1년변동금리를 최저 연3.00%대로 이용가능하고, 5년 고정금리는 우대금리적용시 연3.1~3.2%대에서 특별판매하는 시중은행들이 몇몇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하지만 이런 특판금리는 한시적이기 때문에 종료되기 전에 신청을 서둘러야 한다고 전해진다.

금리비교사이트는 모든 서비스가 무료이다. 고객들은 비용걱정없이, 개인신용정보(주민등록번호)를 제공하지 않아도, 거주하는 주택이나, 아파트현황과 간단한 질문에 답변만 해주면 모든 서비스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최저금리은행 연3.23%대 어디' 아파트담보대출금리비교사이트 인기
한편 주택담보대출금리비교사이트 ‘뱅크아파트’(http://bankapt.com) 의 경우 홈페이지를 통해 시세조회 후 금리비교상담신청하거나, 간편상담신청접수, 또는 070-8785-5523로 전화접수를 하면 전문상담사들의 무료상담을 받을 수 있다.

이곳에서는 전 금융권 (은행, 보험사, 농협, 수협, 새마을, 신협, 저축은행, 캐피탈 등)에서 제공하는 주택담보대출, 아파트담보대출부터, 최저금리은행으로 주택담보대출갈아타기에 필요한 금융사의 우대금리와 우대조건을 신용조회 없이 무료로 비교해주고, 대출이자계산기, 대출한도조회 등의 안내를 무료로 제공받을 수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 0%
  • 0%
  • 코스피 : 2615.41상승 14.0518:05 06/05
  • 코스닥 : 870.28상승 2.2218:05 06/05
  • 원달러 : 1308.10상승 2.418:05 06/05
  • 두바이유 : 76.41상승 4.7518:05 06/05
  • 금 : 1974.30상승 4.718:05 06/05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