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보 1호 숭례문이 고작 34억원?…경복궁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스1 DB
사진=뉴스1 DB

우리나라 국보 1호인 숭례문의 재산가치는 얼마일까.

지난 22일 유기홍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이 문화재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숭례문은 34억5264만원, 경복궁 경회루는 99억5732만원, 경복궁 근정전은 32억9110만원, 종묘의 정전은 67억3351만원으로 평가됐다.

정부는 국유재산 관리를 위해 매년 문화재의 가치를 평가하는데 건축물의 경우 취득가에 보수·관리 비용을 더해 대장가액을 산정한다.

숭례문·4대궁·종묘 내 목조문화재 27건의 화재보험금은 대장가액의 59.4%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대장상 100억원짜리 문화재가 화재로 소실된다면 60억원의 보험금을 수령할 수 있다는 의미다. 예컨대 경회루의 경우 화재보험금은 41억8964만원이다.

대한민국 국보 재산가치에 대해 유기홍 의원은 "우리 대표 문화재의 재산상 가치가 낮게 매겨져 화재보험가액도 낮게 책정되는 면이 있다. 우리 문화재의 적절한 가치를 산정하고 이에 따라 화재보험액도 다시 매겨야 한다"고 밝혔다.




 

박효주
박효주 hj0308@mt.co.kr

머니위크 박효주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1.36상승 32.1918:05 06/02
  • 코스닥 : 868.06상승 4.2818:05 06/02
  • 원달러 : 1305.70하락 15.918:05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8:05 06/02
  • 금 : 1969.60하락 25.918:05 06/02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