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촌공사, 옛 본사 부지·건물 2614억원에 낙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기도 의왕시에 위치한 한국농어촌공사 옛 본사 부지가 9차례 유찰 끝에 매각됐다.
 
농어촌공사는 부지면적 100,002㎡와 본관동을 비롯한 건물 8개동이 디케이알제일차에 낙찰됐다고 8일 밝혔다. 낙찰금액은 2,614억원이다.

구 본사부지는 지난해 9월부터 올해 7월까지 최고가 입찰방식으로 9차례에 걸쳐 매각을 추진해왔으나 부동산 경기침체와 도시계획변경(용도지역변경 등) 가능성에 대한 불확실성으로 인해 주인을 찾지 못했다.

공사는 지지부진한 부지매각의 활로를 트기 위해 이번 입찰에서 매수자에게 일정기간 계약해제권을 부여해 인허가 부담을 해소하는 새로운 방식으로 매각을 추진했다.

매입자는 계약체결 후 10개월 경과 후부터 1년간 행정기관과 개발가능성 및 사업성을 타진한 후 사업성이 없다고 판단되면 계약해제권을 행사할 수 있으며, 매도자인 공사는 계약금 및 중도금을 이자 없이 원금만 반환하는 방식이다.

공사는 10일 이내에 세부조건에 대한 협의를 거쳐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공사는 지난달 전남 나주시에 위치한 광주전남혁신도시로 본사 이전을 완료하고, 오는 14일 준공식을 개최한다.
 

광주=정태관
광주=정태관 [email protected]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8:05 12/08
  • 금 : 2014.50하락 31.9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