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우주연상 천우희, 대선배 눈물 쏟게 한 명품소감 ‘너도나도 울음바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여우주연상 천우희’

우 천우희(27)의 감동적인 수상소감에 선배인 김혜수(44)도 눈물을 보였다.


김혜수는 17일 서울 종로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제 35회 ‘청룡영화제’에서 MC로 활약했다. 김혜수는 천우희가 영화 ‘한공주’로 여우주연상을 수상해 소감을 말하는 동안 함께 눈물을 흘렸다.


함께 사회를 맡은 배우 유준상은 “김혜수씨도 천우희씨 소감을 들으면서 눈물을 흘리셨다”고 밝혀 시선을 사로잡았다.


김혜수는 여우주연상을 받은 천우희를 보며 “‘한공주’ 정말 잘했다. 실력으로 무장한 배우다”라고 극찬했다. 이어 김혜수는 “천우희씨를 한공주라고 부를 뻔했다. 얼마나 잘 했으면 그러겠냐”고 말했다.


특히 김혜수는 천우희가 여우주연상 수상소감을 말하며 눈물을 흘리는 동안 관객들에게 격려의 박수를 권하기도 했다. 김혜수는 “감동의 눈물을 흘리고 있다. 감정이 많이 북받치는 것 같다”라며 천우희를 격려했다.


한편, 천우희가 주연을 맡은 영화 ‘한공주’는 음악을 좋아하지만 더 이상 노래할 수 없고, 친구가 있지만 고향을 떠날 수 밖에 없었던 평범한 열일곱 소녀 한공주에 대한 이야기다.

<사진=SBS ‘청룡영화제’>



 

  • 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5.00하락 2.5318:05 12/08
  • 금 : 2046.40하락 1.5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