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뢰 폭발 사고… 군, 한 때 북한 초소 타격 검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뢰 폭발' /사진=YTN뉴스 캡처
'지뢰 폭발' /사진=YTN뉴스 캡처

'지뢰 폭발'

파주 DMZ 목함지뢰 폭발 사고 이후 우리군이 북한군 초소를 타격하는 방안을 검토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국회 국방위 야당 간사인 새정치민주연합 윤후덕 의원은 11일 "(우리 군은) 북측의 군사적 도발이 확인되면 도발원점에 대해서 도발원점을 확인하고 그 도발원점을 타격하는 게 우리의 방침"이라며 "이번 경우 목함지뢰가 매설된 곳에서 한 930m 떨어진 지점에 북한군의 초소가 있다. (군) 내부 논의과정에서 여기를 타격해야 한다는 주장도 있었다"고 밝혔다.

그는 "검토를 해야 한다는 주장도 있었고 그렇지만 상호간에 교전이 일어나면 확전될 우려가 실제 있지 않나, 그런 것들을 감안해서 채택되진 못 했다"며 "물론 그 과정에서 주한미군도 반대했다는 그런 보고도 받았다"고 전했다.

그는 "이제 그에 대한 차선책으로 우리 군이 11년 만에 대북 확성기 방송을 재개한 것"이라고 부연했다.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