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승용 "쟁점법안, 독자 목소리 내겠다"… 국민의당 '교섭단체' 속도 낸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민의당 교섭단체'

주승용 국민의당 원내대표는 25일 쟁점법안 처리에 있어 독자적인 목소리를 내겠다고 밝혔다.

주 원내대표는 "국민의당이 북한인권법, 테러방지법, 기업활력제고특별법 처리에 있어 전향적인 입장을 밝히면서 협상의 물꼬가 트였다"며 "노동개혁 4법과 선거구 획정안에 있어서도 분명한 입장을 밝히겠다"고 말했다.

새누리당과 더불어민주당(더민주)이 노동개혁 법안과 선거구 획정안을 놓고 대치하는 상황에서 국민의당이 차별화 전략을 통해 3당의 입지를 다져 나가겠다는 복안이다.

주 원내대표는 이날 기자와 만나 "원내 제3당 원내대표 자격으로 정의화 의장을 만나 정치 현안과 국회 본청 공간 이용 등에 대해 논의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주 원내대표는 이날 당 기획조정회의에서도 "의원총회에서 총의를 모아 선거구획정, 경제살리기, 노동개혁 등 쟁점법안과 누리과정 보육료 부담에 대한 우리당의 차별화된 목소리를 만들 것"이라며 "여야가 타협할 것은 빨리 타협하고 국민 눈높이 기준으로 안 되는 것은 안된다는 입장을 분명히 하겠다"고 말했다. 국민의당은 천정배 의원과 통합에 성공한 만큼, 교섭단체 구성에도 속도를 낼 방침이다.

주승용 국민의당 원내대표. /사진=뉴스1
주승용 국민의당 원내대표. /사진=뉴스1

 

김수정
김수정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4.95상승 9.9415:32 12/04
  • 코스닥 : 828.52상승 1.2815:32 12/04
  • 원달러 : 1304.00하락 1.815:32 12/04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5:32 12/04
  • 금 : 2089.70상승 32.515:32 12/04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2023 한화 배터리데이, 'K-배터리의 미래는'
  • [머니S포토] 방문규, 제30차 에너지위 '전력계통 혁신대책' 발표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