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탁해요 엄마’ 오민석 패션, 독특한 패턴 돋보인 니트 ‘훈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부탁해요 엄마’ 오민석이 마지막까지 훈훈한 패션을 선보였다.


지난 2월 14일 방송한 KBS 2TV 주말드라마 ‘부탁해요, 엄마’ 마지막회는 임산옥(고두심 분)의 죽음과 함께 1년 후 각자의 삶을 열심히 살아가는 가족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극 중 산옥의 장남이자 변호사 이형규 역할을 맡았던 오민석은 평소엔 깔끔한 수트 패션을 선보였지만, 이날은 독특한 패턴이 돋보이는 니트와 코트를 매치해 캐주얼한 매력이 돋보였다.


특히 따뜻함이 느껴지는 그레이 컬러에 레드와 블랙으로 포인트를 준 기하학적 패턴이 돋보이는 니트로 캐주얼한 매력을 선보였고, 하트 패턴와 알파벳이 돋보이는 그레이 니트를 코트에 매치하여 남자다우면서도 귀여운 느낌을 자아내는 또 다른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한편, ‘부탁해요 엄마’ 후속으로는 안재욱, 소유진 주연의 ‘아이가 다섯’이 오는 21일 첫 방송된다.


사진. KBS 2TV ‘부탁해요, 엄마’



 

  • 0%
  • 0%
  • 코스피 : 2492.07하락 3.3118:05 12/07
  • 코스닥 : 813.20하락 6.3418:05 12/07
  • 원달러 : 1325.30상승 12.218:05 12/07
  • 두바이유 : 77.53하락 118:05 12/07
  • 금 : 2046.40하락 1.518:05 12/07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2023년 제2차 ESG 경영위원회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