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 12기 장애청년드림팀 발대식 개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동우 회장(왼쪽)이 한국장애인재활협회 김인규 회장(오른쪽)에게 후원금을 전달하는 모습./사진=신한금융그룹
한동우 회장(왼쪽)이 한국장애인재활협회 김인규 회장(오른쪽)에게 후원금을 전달하는 모습./사진=신한금융그룹

신한금융그룹이 후원하고 장애청년들의 아름다운 도전을 응원하는 ‘장애청년드림팀’이 올해도 대장정의 첫발을 내디뎠다. ‘장애청년드림팀’은 장애청년들이 국제사회의 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해외연수의 기회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으로 신한금융그룹이 한국장애인재활 협회와 함께 지난 2005년부터 매년 시행하고 있다.

이번 12기 장애청년드림팀은 ‘함께 세상을 만들자(Creating the world together)’라는 주제로 7일 서울 중구 태평로에 위치한 한국프레스센터에서 발대식을 가졌다. 장애청년드림팀은 지난 2월 공모를 통해 서류, 면접 심사의 치열한 경쟁을 뚫고 선발된 청년들로써 장애청년 34명과 비장애인, 협력자 등 총 71명이 7개의 팀으로 구성됐다.

해외연수 형태로 진행되는 이 프로그램은 연수 테마 선정, 방문기관 섭외, 숙박 및 교통에 이르기까지 모든 일정을 참가자들이 직접 기획하고 실행한다. 선발된 청년들은 스스로 오리엔테이션, 팀별 세미나, 영어회화 교육 및 역량강화 캠프 등 연수에 필요한 준비를 함께 해왔다. 다음달 10일부터 미국, 영국, 스웨덴, 호주, 네팔로 떠나는 6개 해외 도전팀과 아태지역 10개국에서 초청된 장애청년 10명으로 구성된 한국팀 1팀이 본격적인 대장정을 시작한다.

신한금융그룹은 2005년부터 장애청년들이 빈곤, 국제사회 협력, 문화, 교육 등 다양한 분야의 이슈를 경험하고 새로운 변화를 이끄는 이 프로그램에 올해까지 37억여 원을 지원해오고 있다.

장애청년드림팀은 국내 유일의 장애청년 해외연수 프로그램으로 장애청년들이 글로벌 리더로 성장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으며 12년간 총 756명에게 도전의 기회를 제공했다.

한편 이날 행사는 신한금융그룹의 후원금(3억 8천만원) 전달식과 참가자들이 직접 준비한 연수소개 영상 상영, 출정선서, 연수 목표를 다짐하는 타임캡슐을 만드는 공연 순으로 진행됐다. 발대식에는 신한금융그룹 한동우 회장, 한국장애인재활협회 김인규 회장, 장애청년드림팀 이상철 단장을 비롯한 각국 대사와 외교통상부 관계자 및 드림팀 OB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한동우 회장은 “대장정에 도전하는 청년들의 용기와 열정에 힘찬 박수를 보낸다”며 “신한금융그룹은 앞으로도 청년들의 도전을 적극적으로 응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남의
이남의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