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리트학생복, '한문화재 한지킴이' 광주·대전 시작으로 전국 규모 확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교복 브랜드 엘리트가 전국 초중고생 및 학부모를 대상으로 ‘엘리트 한문화재 한지킴이’를 모집한다고 11일 밝혔다.
엘리트학생복, '한문화재 한지킴이' 광주·대전 시작으로 전국 규모 확대
엘리트학생복과 문화재청이 함께하는 ‘엘리트 한문화재 한지킴이’ 프로그램은 학부모와 학생들이 모여 우리 문화재를 바로 알고 보호하는 연중 사회공헌 캠페인으로, 2010년부터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기존에는 수도권을 중심으로 운영해 왔으나, 올해 하반기부터 광주, 대전을 시작으로 전국 주요 지역으로 확대된다.

먼저, 광주 지역에서 29일 진행되는 ‘한문화재 한지킴이’ 활동은 남구 구동에 자리잡은 광주 향교에서 진행된다. 참가자들은 조선시대 교육제도와 국립교육기관인 향교에 대해 알아보고, 전통놀이를 직접 체험해보거나 옛 물건들을 만들어보며 역사를 직접 체험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21일까지 참가자를 모집한 뒤 25일 블로그에서 선정자를 발표한다.

또 11월 6일에는 대전 대덕구에 위치한 동춘당에서 다문화가족과 함께 전개된다. 참가자들은 문화재 교육을 받은 뒤 지화꽃 만들기, 크리스탈 연꽃 소원등 만들기 등을 통해 전통 문화를 체험할 수 있다. 신청은 28일까지 받을 예정이며, 선정자는 31일 공개한다.

‘엘리트 한문화재 한지킴이’는 해당 지역의 초중고생 학생 및 학부모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엘리트학생복 공식 홈페이지나 블로그에서 신청하면 된다. 추후 행정자치부의 1365 나눔포털에서 봉사활동 확인서 발급이 가능하다.

<이미지제공=엘리트학생복>


 

강인귀
강인귀 [email protected]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5.38상승 2.39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