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 교통상황, 서울방향 차량 증가… 오후 6~7시 절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주말 나들이객이 몰리면서 서울방향으로 들어오는 차량이 늘고 있다.

한국도로공사는 13일 고속도로 서울방향은 낮 1~2시부터 정체가 시작돼 오후 6~7시 최고조에 이르겠으며 오후 10~11시쯤 해소될 것으로 전망했다.

서울방향 주요 노선 교통혼잡 예상구간은 경부선 신탄진~남청주, 청주휴게소~안성, 판교분기점~양재 등이며 영동선은 평창~둔내터널, 여주~호법분기점, 마성터널~광교터널, 군포~반월터널 등이 혼잡할 것으로 예상된다.

도로공사는 이날 하루 총 389만대의 차량이 고속도로를 이용할 것으로 보고 있다. 이중 수도권을 빠져나가는 차량은 35만대, 들어오는 차량은 37만대로 예상된다.
 

장효원
장효원 [email protected]

현상의 이면을 보려고 노력합니다. 눈과 귀를 열어 두겠습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