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엔터주 큰손' 주가 조작 소식에 홈캐스트 주가 '폭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거래소. /사진=뉴시스
한국거래소. /사진=뉴시스
증권가에서 ‘엔터주 미다스의 손’으로 통하는 코스닥시장 큰 손이 사채업자와 공모해 주가를 조작한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게 됐다는 소식이 전해지며 홈캐스트 주가가 급락했다.

서울남부지검 증권범죄합동수사단은 주가조작 혐의로 투자업체 대표 원모씨에 대한 수사를 진행 중이라고 3일 밝혔다.

이에 코스닥시장에서 홈캐스트는 오후 3시3분 기준 전 거래일 종가 대비 4300원(29.97%) 떨어진 1만50원으로 폭락해 하한가를 기록했다.

이번 사건과 관련된 원씨는 사채업자 등 주가조작단과 4대강 테마주로 꼽힌 홈캐스트의 주가를 조작해 거액의 부당이득을 거둔 혐의를 받고 있다.
 

김수정
김수정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4.04하락 1.3413:05 12/07
  • 코스닥 : 815.35하락 4.1913:05 12/07
  • 원달러 : 1323.40상승 10.313:05 12/07
  • 두바이유 : 77.53하락 113:05 12/07
  • 금 : 2047.90상승 11.613:05 12/07
  • [머니S포토] 2023년 제2차 ESG 경영위원회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2023년 제2차 ESG 경영위원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