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네타운' 고현정 "라디오 음주방송? 아니에요… 잠결에 전화 받아 당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고현정이 음주방송 논란에 휩싸였다.
'씨네타운' 고현정 "라디오 음주방송? 아니에요… 잠결에 전화 받아 당황"

고현정 소속사 아이오케이컴퍼니 관계자는 오늘(6일) 뉴스1에 "고현정씨가 깜짝 통화 연결인 줄 모르고 잠결에 전화를 받았다. 음주 방송이 아니다. 당황해서 경황이 없었던 것 같다"고 설명했다.

앞서 고현정은 이날 전파를 탄 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에 게스트로 출연한 배우 김성경과 깜짝 통화를 했다. 김성경은 영화 '구세주 리턴즈' 홍보차 방송에 출연했다.

고현정은 "저 미스코리아 출신이다. 제가 누구인지 스무고개를 하자"라며 웃음을 전했다. 이어 재치 있게 "시간이 없죠? 저 고현정입니다"라고 말했고 최성국은 "술을 마셨느냐"라고 물어 폭소를 자아냈다.

김성경은 "(고현정과) 서로 사랑하는 사이다"라고 애정을 드러냈고, 고현정은 김성경을 향해 "이성경 최고"라고 외쳐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또한 영화 응원을 부탁하자 "잘 될까요?"라고 농담해 화제가 됐다. 방송 이후 일각에서는 '음주방송을 한 것이 아니냐'는 주장이 제기됐지만, 이는 예고 없이 전화 통화가 이뤄지면서 생긴 해프닝인 것으로 확인됐다.

사진. SBS 제공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디지털뉴스룸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3.71상승 9.4313:19 12/06
  • 코스닥 : 820.59상승 7.2113:19 12/06
  • 원달러 : 1312.40상승 1.213:19 12/06
  • 두바이유 : 78.53상승 0.513:19 12/06
  • 금 : 2036.30하락 5.913:19 12/06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